모바일웹 | 지면보기 PDF | 기사 상세 찾기 | 2018.8.18 토요일
전광판
Hot Click
전체 리스트
국제일반
아시아
유럽
북미·중남미
중동
아프리카
국제기구
국제경제
전체 리스트
수단 나일강에서 배 전복사고로 어린이 22명 숨져 [2018.08.15]
아프리카 수단 북부에 있는 나일강에서 15일(현지시간) 배 1척이 뒤집히면서 어린이 22명이 사망했다고 dpa통신 등이 수단 언론을 인용해 보도했다. 수단 국영 수나(SUNA)통신에 따려면 이..
이탈리아 교량붕괴 사망자 42명으로 늘어…伊 분노 확산 [2018.08.15]
어린이 3명 시신 수습…고속도로·교량 운영회사 책임론 1960―1970년대 대규모 토목 공사 후 유지보수 소홀 이탈리아 항구도시 제노바에서 14일(현지시간) 일어난 고속..
이탈리아 교량 붕괴 사망자 35명으로 증가…철야 구조작업 [2018.08.15]
14일(현지시간) 이탈리아 서북부의 한 고속도로에서 발생한 다리 붕괴 사고로 인한 사망자가 갈수록 늘어나 30명을 넘어섰다. 이날 오전 이탈리아 리구리아 주 제노바 A..
아베, 야스쿠니신사에 공물료 납부…의원들은 집단 참배 [2018.08.15]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는 일본의 종전기념일(패전일)인 15일 시바야마 마사히코(柴山昌彦) 자민당 총재 특보를 통해 야스쿠니(靖國)신사에 공물료를 납부했다. ..
이탈리아 교량 붕괴 26명 사망…“종말의 한 장면” [2018.08.15]
잔해더미 속 밤샘 구조…9명 위독해 사망자 늘어날 듯 50년된 교량 부식·폭우 등 원인 추정…구조적 결함 지적도 14일(현지시간) 오전 이탈리아 서북부 리구리아 주 제노..
“美펜실베이니아 가톨릭 성직자들, 수십년간 아동 성학대·은폐” [2018.08.15]
미국 펜실베이니아 주의 가톨릭 교구에서 과거 성직자들에 의한 상습적이고 광범위한 아동 성적 학대가 있었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고 AP통신을 비롯한 미국 언론들이 ..
伊 제노바서 50년된 고속도로 교량 붕괴…“수십 명 사망” [2018.08.14]
차량 10여대 추락…가스관 위로 잔해 떨어져 추가 피해 우려 2016년 보수공사하고 2년 만에 붕괴…구조적 결함 가능성 이탈리아 항구도시 제노바에서 14일(현지시간) ..
노상방뇨 막자고 길가에 소변기를?…“흉하다” 불만 [2018.08.14]
프랑스 파리의 노상방뇨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설치된 공중 소변기가 현지 시민들의 불만을 사고 있다고 영국 BBC방송 등이 13일(현지시간) 전했다. 파리시는 친환경 기능을 갖춘 이 소변기를..
부부싸움 美남성, 경비행기 몰고 자기 집 들이받아 [2018.08.14]
미국 유타주의 한 남성이 부부싸움을 벌인 뒤 경비행기를 몰고 집으로 돌진했다. 집 안에 있던 아내와 아이는 무사했지만 남성은 결국 사망했다. 13일 AP통신 등에 따르면 이 남성은 이날 오전..
여자친구 보러 이란으로 휴가… 노르웨이 장관, 보안위반 사임 [2018.08.14]
○…미국 유타주의 한 남성이 부부싸움을 벌인 뒤 경비행기를 몰고 집으로 돌진했다. 집 안에 있던 아내와 아이는 무사했지만 남성은 결국 사망했다. 13일 AP통신 등에 따르면 이 남성은 이날 ..
아르헨 금리 45%로 긴급 인상… ‘재정 파탄’ 남미도 비명 [2018.08.14]
페소화 추락… 침체 골 깊어져 부정부패 스캔들 등 악재까지 브라질 헤알화도 사흘째 하락 남미 양대 경제국인 브라질과 아르헨티나도 불안정한 정치적 상황과 맞물려 통화 가치가 속수무..
난민 떠넘기는 伊… “英 영토 깃발 달았으니 책임져라” [2018.08.14]
구조선 깃발 핑계로 입항 거부 EU 탈퇴 앞둔 英, 수용 미온적 이탈리아 정부가 난민 구조선 입항을 거부하고 “구조선이 영국 영토인 지브롤터 깃발을 달고 있다”는 이유로 영국 정부가 난민들..
터키 디폴트 경고음 커져… ‘터키 쇼크’ 위기감 고조 [2018.08.14]
파산 가능성 리먼 사태후 최고 “시간 없어… IMF행 선택해야” 에르도안, 美와 경제전쟁 선언 터키 이스탄불에서는 리라화 가치 급락에 살인적인 물가상승률까지 겹치며 디폴트(채무불이행..
‘테슬라 상장 폐지’ 돈줄은 사우디 국부펀드 [2018.08.14]
머스크 “자금 지원 약속했다” 월스트리트 금융권을 뒤흔들고 쇼트 셀러(공매도 투자자)들의 집단소송까지 불러온 일론 머스크(47·사진) 테슬라 CEO의 테슬라 비상장 전..
“南北관계-北비핵화, 별개로 진전될 수 없어” [2018.08.14]
美국무부, 3차 南北회담 논평 비핵화 진전 없이 추진 땐 韓·美관계 균열 우려 지적 미국 국무부가 남북한이 9월 평양에서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3번째 정상회담을 열기로 합의한 것과 관련해..
 이전 12345678910다음
TIP! 최근 6개월간 기사 리스트 입니다. 이전 기사는 기사찾기 메뉴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여자골프 ‘양강’ 오지현·최혜진, 첫날 무승부
박성현, 9언더파 맹타…합계 13언더파 ..
‘59타의 사나이’ 스네데커, 윈덤 챔피언..
미모로도 연기로도 ‘미스터 션샤인’ 환히 밝히는 김태리
같은 날, 옆에서… H.O.T - 젝스키스 재..
‘섹시 아이콘’ 마돈나 환갑…모로코서 생..
“정치는 일상이자 축제”… 북유럽은 지금..
누구나 자유롭게 사회적인 주제로… 폭력..
“美 해수면 상승… 15년 후 하드웨어센터..
글로벌 스타일
월드 클릭!
‘반둥 쇼크’ 김학범 “있을 수 없는 일..
“아빠 사고 쳤어요” 뛰쳐나간 아들…..
수원서 경찰관 숨진채 발견…“상관에..
“대한방직 부지에 143층 타워 건립”…..
미모로도 연기로도 ‘미스터 션샤인’ 환..
4기 암 환자, 6개월 만에 식스팩 복..
경기도 매너도 패한 김학범호…황희..
한반도 이상징후… 아열대 넘어 열대..
인도네시아, ‘아시안게임 치안’ 명분 ..
“봉합으로 끝난줄”…한달뒤 손가락 안..
정치문제 의견 다르다고… 20代가 40..
노숙 전과자, 옷 훔치다 잡혀
훔친 건설장비 팔려다 덜미
대학도서관 찾아 상습 절도
‘짝사랑’여성 BJ 찾아가 전기충격기로..
(최종회) 61장 서유기 - 32
다음 날 오후, 5시가 되었을 때 서동수는 시진핑과 차..
(1278) 61장 서유기 - 31
꿈이다, 꿈을 꾸면서 지금 꿈속이라는 사실을 느낄 때..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사업안내 | 이용안내 | 구독안내 | 독자참여 | 회원서비스 | 고충처리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최중홍) | Site Map
제호 : 문화일보 | 주소 : 서울시 중구 새문안로 22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697 | 등록일자 : 2011년 7월 15일 | 발행·편집인 : 이병규 | 발행연월일 : 1997년 1월 1일
Copyright ⓒ 문화일보. All Rights Reserved. ☎ 02) 3701-5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