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웹 | 지면보기 PDF | 기사 상세 찾기 | 2018.8.15 수요일
전광판
Hot Click
전체 리스트
스포츠 일반
야구
축구
농구
골프
배구
스포츠일반
조코비치, 부활 몸짓… 프랑스오픈 8강 진출 [2018.06.04]
男단식 베르다스코 3-0 제압 부상 딛고 “멈추지 않겠다” 최근 팔꿈치 부상으로 부진했던 노바크 조코비치(세르비아)가 올 시즌 테니스 두 번째 메이저대회인 프랑스오픈..
평창조직위 5명, 올림픽 은장 훈장 [2018.06.04]
2018 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 소속 5명이 국제올림픽위원회(IOC)로부터 올림픽 은장 훈장을 받는다. 평창 조직위는 4일 오전 “김기홍 조직위 사무처장과 백성일 전문위원이 4일 중국 베이..
김소희, 월드태권도그랑프리서 금빛 발차기 [2018.06.04]
2016 리우데자네이루올림픽 금메달리스트 김소희(24·한국가스공사)가 월드그랑프리대회 정상을 탈환했다. 김소희는 4일 오전(한국시간) 이탈리아 로마의 포토 이탈리코 경기장에서 열린 20..
김소희, 월드태권도그랑프리 정상 탈환…부진 탈출 신호탄 [2018.06.04]
태권도 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김소희(한국가스공사)가 월드그랑프리대회에서 정상을 탈환하고 최근의 부진에서 벗어날 발판을 놓았다. 김소희는 3일(현지시간) 이탈..
조코비치, 프랑스오픈 8강 진출…니시코리는 탈락 [2018.06.04]
2번 시드 즈베레프는 개인 첫 메이저대회 8강 남자프로테니스(ATP) 전 세계 1위 노바크 조코비치(22위·세르비아)가 올해 두 번째 메이저대회인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
샤라포바·윌리엄스, 프랑스오픈 16강서 ‘정면충돌’ [2018.06.03]
오래된 라이벌인 마리야 샤라포바(30위·러시아)와 세리나 윌리엄스(451위·미국)가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3천919만7천 유로·약 516억원) 16강에서 맞대결을 벌인..
샤라포바, 플리스코바 꺾고 프랑스오픈 16강 진출 [2018.06.02]
무구루사·스티븐스도 16강 순항…크비토바는 탈락 ‘러시안 뷰티’ 마리야 샤라포바(30위·러시아)가 난적 카롤리나 플리스코바(6위·체코)를 꺾고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3천919만7천 유..
조코비치·니시코리, 프랑스오픈 테니스 16강 진출 [2018.06.02]
여자단식 4번 시드 스비톨리나는 탈락 2년 만에 패권 탈환을 노리는 노바크 조코비치(22위·세르비아)가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3천919만7천 유로·약 516억원) 16강에 올랐다. 조코비..
돌아온 ‘괴성 여신’ 샤라포바, 佛오픈 3회전 안착 [2018.06.01]
세계 50위 베키치 2-0 제압 세리나와 16강서 만날지 관심 마리아 샤라포바(러시아)가 올시즌 테니스 두 번째 메이저대회인 프랑스오픈(총상금 3919만7000유로) 여자단식 3회전에 진출했다. ..
볼트 ‘트리플-트리플’ 기록 삭제 왜? [2018.06.01]
베이징올림픽 400m계주 카터 소변 샘플서 금지약물 검출돼 동료 도핑… 볼트, 金 1개 박탈 ‘번개’ 우사인 볼트(32·자메이카)의 올림픽 ‘트리플-트리플’, 3회 연속 3관왕이..
AFP “신태용은 아시아의 모리뉴” [2018.05.31]
“아시아의 모리뉴, 신태용 감독은 러시아월드컵에서 성공할 수 있을까.” AFP통신은 31일 오전(한국시간) 2018 러시아월드컵을 앞둔 한국 축구대표팀과 함께 신태용 감독을 조명했다. 신 감독..
조코비치·니시코리, 프랑스오픈 3회전 진출 [2018.05.31]
윌리엄스 자매, 여자복식 1회전 통과 노바크 조코비치(22위·세르비아)가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3천919만7천 유로·약 516억원) 3회전에 진출했다. 조코비치는..
‘캣우먼’ 세리나, 출산후 첫 메이저대회 2회전 [2018.05.30]
프랑스 오픈 1회전 2 - 0승 강서브로 13개 서브에이스 “검은색 전신 캣슈트 입으면 슈퍼히어로 된 것처럼 느껴” “검은색 캣슈트를 입으면 마치 슈퍼히어로가 된 것처럼..
남아共 럭비대표팀 127년 만에 첫 흑인 주장 [2018.05.29]
콜리시, 내달 영국戰 캡틴 출전 “어려운 사람들에 영감 주고파” 남아프리카공화국 럭비 대표팀에서 127년 만에 처음으로 흑인 주장이 탄생했다. 29일 오전 영국 매체..
조코비치, 프랑스오픈 2회전 진출 [2018.05.29]
노바크 조코비치(세르비아)가 프랑스오픈(총상금 3919만7000유로) 2회전에 진출했다. 세계랭킹 22위 조코비치는 29일 오전(한국시간) 프랑스 파리 롤랑가로스 스타디움에서 끝난 남자단식 1..
 이전 11121314151617181920다음
TIP! 최근 6개월간 기사 리스트 입니다. 이전 기사는 기사찾기 메뉴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보 개방에 ‘강이 사막으로’… 세종시..
법원, 왜 김지은씨 진술 ‘신빙성’ 떨어..
김구 암살범 향한 10년의 추격…청년..
여친 성관계 동영상 유출한 ‘리벤지 포..
술마시면 축구동호회 지인 불러 동거..
“실외기 방향 바꿔”…폭염 속 신축..
“절정의 순간이 바로 사랑”…노인도 ..
한강서 서울시 보호어종 강주걱양태..
임신한 개
윤수일 “40년 노래하다 첫 외도… 삶..
캐디
공의 본질
백돌이 5대 기준
골프 핸디캡별 기여도
장타자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포츠&펀
9개 혐의 ‘범죄종합세트’… 30대男 징..
‘임차 갈등’ 집주인 지인에 흉기
미성년자 손에 키스 ‘집행유예’
마트 주차장서 여성 골라 협박
경찰관이 술 취해 행인 폭행
저점매수 살아나 하락세 진정
폭염에 매매 뚝…약보합세 강화
종목별 등락속 혼조세 장기화
일부 중가·고가 종목 재반등
초고가 무기명 회원권 인기
(최종회) 61장 서유기 - 32
다음 날 오후, 5시가 되었을 때 서동수는 시진핑과 차..
(1278) 61장 서유기 - 31
꿈이다, 꿈을 꾸면서 지금 꿈속이라는 사실을 느낄 때..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사업안내 | 이용안내 | 구독안내 | 독자참여 | 회원서비스 | 고충처리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최중홍) | Site Map
제호 : 문화일보 | 주소 : 서울시 중구 새문안로 22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697 | 등록일자 : 2011년 7월 15일 | 발행·편집인 : 이병규 | 발행연월일 : 1997년 1월 1일
Copyright ⓒ 문화일보. All Rights Reserved. ☎ 02) 3701-5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