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웹 | 지면보기 PDF | 기사 상세 찾기 | 2018.4.20 금요일
전광판
Hot Click
전체 리스트
최근 시리즈
기획물 리스트
특집물 리스트
고정물 리스트
전체 리스트
물과 기름같은 ‘一國兩制’… 긴 세월도 못 지운 ‘英에의 향.. [2017-06-23]
내달 1일 ‘홍콩 반환 20주년’ 7월 1일 홍콩이 영국에서 중국으로 주권 반환 20년을 맞는다. 당시 주권 반환을 앞두고 중국 공산당 통치의 두려움으로 서방 국가로의 이민 붐, 중국 경제 성장의 파…
‘파이브 아이스’ 공조 강화 추진 [2017-06-16]
英, 브렉시트 후 안보·경제 대책 영국은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 이후 EU 대신 미국을 비롯한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 등 이른바 파이브 아이스(Five Eyes)와의 공조를 강화할 것으…
英도 EU도 돌이키기엔 늦어… ‘하드 브렉시트’ 변.. [2017-06-16]
英 조기총선 결과에 따른 ‘브렉시트 강도’ 전망 지난주 테리사 메이 총리가 이끄는 영국 보수당의 조기 총선 과반 의석 확보 실패로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 …
CO2 배출 압도적 1위 中… ‘글로벌 환경 리더’ 될.. [2017-06-09]
美 파리기후변화협정 탈퇴와 中의 환경정책 중국 정부는 지난 7일 시진핑(習近平) 국가 주석의 ‘푸른 강산이 곧 천만금과 같다(綠水靑山就是金山銀山)’라는 어록을 대대적…
“기후협정 준수하라” 美 13개州 동맹… 트럼프에.. [2017-06-09]
뉴욕주 등 민주 텃밭 참여 러스트 벨트는 동참 안해 환경 문제 놓고 분열 조짐 중국은 외형적으로 파리기후변화협정을 유지하겠다는 입장이지만 미국은 도널드 트럼프 대…
“日서 암약하는 中스파이 5만명… 유학생·회사원.. [2017-05-26]
中, 日·대만·호주와도 ‘전쟁’ 중국은 미국 외에도 일본, 대만, 호주와도 스파이 전쟁을 벌이고 있다. 중국 외교부는 지난 23일 올 초 중국에 진출한 일본 기업에서 근무하던…
다 잡겠다, 네가 보낸 스파이들!… 美·中 ‘스파이.. [2017-05-26]
- 中, 포상금 최대 50만 위안 CIA에 정보 제공하던 20여명 정부에 의해 살해되거나 투옥 법령 강화하고 시민 참여 독려 - 美도 대대적 中스파이 단속 軍설비 빼돌리려던 여…
‘진보’ 브루킹스 “아, 옛날이여”…‘보수’ 헤리티지는 각종 .. [2017-05-19]
싱크탱크 ‘정권 따라 희비’ 미국 워싱턴의 싱크탱크들은 정권에 따라 부침을 거듭한다. 싱크탱크들이 보수·진보 성향으로 이념적 분화가 돼 있기 때문에 공화·민주당 중 어디서 정권을 잡느냐에…
“워싱턴 싱크탱크, 너희들은 해고야!” [2017-05-19]
- 트럼프 시대 ‘힘잃는 정책공룡’ ■ 저무는 ‘K스트리트’ 싱크탱크 관료주의 부작용 - 기득권 혐오 ‘미국 혁신 프로그램’에서 찬밥 부처 오가는 회전문 인사 끊겨 최강점 외…
英 도입여부 국민투표…美 공공사업에 적용 [2017-05-12]
현실화되고 있는 ‘선호투표’ 특정 선거에서 단순 최다 득표자를 선출하는 다수결 투표방식에 대한 개선 필요성이 각국에서 제기되고 있지만, 실제 선거 현장에 도입된 사례는 극히 드물다. 그러…
美 “과반득표 미달 당선자 막자”… ‘선호투표제’.. [2017-05-12]
주목 받는 새로운 선거방식 한 국가의 정상을 뽑는 선거는 민심을 하나로 모아 국가가 새 출발하는 발판을 마련하는 기회다. 그러나 투표를 통해 여러 후보자에게 분산된…
“우리 옆구리에 들어온 칼”… 佛·伊서 ‘反유로화.. [2017-04-21]
선거의 해 ‘단일화폐’회의론 조지프 스티글리츠 미국 컬럼비아대 교수 등 노벨경제학상 수상자 25명은 지난 18일 프랑스 일간 르몽드에 마린 르펜 국민전선 대표의 유로존…
유로화, ‘기축통화’ 위상은 여전히 확고 [2017-04-21]
각국 외환보유액·지급 결제서 달러 다음으로 비중 높은 통화 일부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에서 유로화에 대한 회의론이 나오고 있지만 유로화는 여전히 국제 금융시장에서 달러화 다음의 위…
“중국의 一帶一路 테러 확산시키는 고속도로 될수도” [2017-04-14]
英 왕립합동군사硏 보고서 영국 왕립합동군사연구소(RUSI)는 중국이 추진 중인 일대일로(一帶一路·육상 및 해상 실크로드) 정책이 중앙아시아의 지리적인 위험성을 더욱 높일 것이라고 경고했…
빈곤 파고든 이슬람 극단주의… ‘폭탄조끼 청년’.. [2017-04-14]
중앙亞 ‘舊소련’ 국가들이 테러 온상지 된 까닭은 최근 러시아와 스웨덴에서 발생한 테러의 범인들이 모두 구(舊)소련 중앙아시아 국가 출신으로 드러나면서 이 지역이 새…
방사능 위험 여전… 후쿠시마 原電 처리비용 21.. [2017-03-10]
■ 동일본대지진 6주년 2013년엔 11조엔으로 추산 후속조치 비용 합산하니‘껑충’ 전체 원전 처리 40조엔 들어 日 ‘도쿄전력 부담’ 원칙 변경 전기료 늘려 국민에 부담 전가…
피난지시 해제에도… 7.9%만 귀향 [2017-03-10]
건강우려 등 이유 귀환 포기 아직도 2500여명 행방불명 동일본대지진에 따른 후쿠시마(福島) 제 1원자력발전소 폭발사고로 내려진 원전 인근 지역 피난지시가 속속 해제되고 있지만, 방사능으…
中, 자전거·전기차 ‘공유경제 바람’… 2025년엔 G.. [2017-03-03]
中 경제 정책 ‘새 키워드’로 부상 중국 베이징(北京)의 한 지하철역 앞. 노란색, 초록색 반짝반짝한 새 자전거들이 길에 두 줄로 죽 서 있다. 이 자전거에는 ‘이위안융처(一…
낮엔 경비원·밤엔 우버 기사…‘전 인민 투잡 시대’ [2017-03-03]
교사 일하며 온라인몰 운영 등 모바일 결제 발달로 부업 늘어 중국 베이징(北京)에서 저녁 시간에 ?처(專車·중국판 우버) 운전을 하는 50대 베이징 시민 리(李)모 씨는 낮에는 시내 대형 쇼핑몰…
美 국방비 나토 전체의 72%… 17개 회원국은 1%.. [2017-02-17]
매티스 국방 “방위비 늘려라” 압박 왜 제임스 매티스 미국 국방장관이 나토(북대서양조약기구) 회원국에 올해 안에 국방비를 증액할 것을 공식 요구하면서 미국과 유럽 간…
 이전12345678910다음
KPGA 개막전에 새내기 돌풍…신인 옥태훈 1R 선두
두산 린드블럼 4승 다승 단독 1위…SK..
추신수, 2경기 연속 홈런·시즌 첫 고의사..
배우 왕빛나, 프로골퍼 정승우와 11년 만에 파경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정해인 CF출연..
[단독]맹세창 “생애 첫 국제영화제… 한..
현직 전원통과, 전직 전원탈락… 민..
초등학생 제자와 성관계 30代 여교사..
김문수 “MB 감옥 간 이유는 노무현 ..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정해인 CF출..
‘MB 아들’ 이시형 “마약 안해” 격분…..
홍일표 靑 행정관 부인, 한미硏 방..
남편이 좋아했던 여자
김경수, 경남지사 출마선언…“드루킹..
배우 왕빛나, 프로골퍼 정승우와 11년..
김경수, 꼬리무는 의혹에 ‘정면돌파’ ..
50代 러시아 남성, 機內서 부부싸움하..
경찰 얼굴에 단속스티커 던져
면허없이 대학 통학버스 운전
출소 한달만에 강도질, 철창행
양다리 들키자 “성폭행” 몰아
(최종회) 61장 서유기 - 32
다음 날 오후, 5시가 되었을 때 서동수는 시진핑과 차..
(1278) 61장 서유기 - 31
꿈이다, 꿈을 꾸면서 지금 꿈속이라는 사실을 느낄 때..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사업안내 | 이용안내 | 구독안내 | 독자참여 | 회원서비스 | 고충처리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최중홍) | Site Map
제호 : 문화일보 | 주소 : 서울시 중구 새문안로 22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697 | 등록일자 : 2011년 7월 15일 | 발행·편집인 : 이병규 | 발행연월일 : 1997년 1월 1일
Copyright ⓒ 문화일보. All Rights Reserved. ☎ 02) 3701-5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