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웹 | 지면보기 PDF | 기사 상세 찾기 | 2017.4.29 토요일
전광판
Hot Click
전체 리스트
최근 시리즈
기획물 리스트
특집물 리스트
고정물 리스트
전체 리스트
(1095) 53장 활기가 국력이다 - 8 [2017-03-31]
그때 여자가 안주를 가져왔다. 안주가 여러 가지여서 김동일의 얼굴이 환해졌다. “맛있겠습니다.” “아주머니, 남한에서 왔어요?” 서동수가 묻자 여자와 처음으로 시선이 마…
(1094) 53장 활기가 국력이다 - 7 [2017-03-30]
유필성이 들어가 있는 포장마차에서 100m쯤 옆쪽, 새로 생긴 ‘오렌지 치킨’ 가게 앞의 포장마차에 서동수가 앉아 있다. 옆에 앉은 사내는 김동일이다. 길가 벽에 늘어선 포…
(1093) 53장 활기가 국력이다 - 6 [2017-03-29]
평양 시내에도 포장마차가 많다. 통일이 되고 나서 북한으로 남한 여행자가 쏟아져 들어온 덕분이다. 포장마차는 북한 정부가 가장 먼저 사업허가를 내준 업종이어서 처음…
(1092) 53장 활기가 국력이다 - 5 [2017-03-28]
“이 자식은 꼭 럭비공 같단 말이야.” 크램프가 앞에 앉은 국무장관 존슨과 안보수석 레빈스키를 번갈아 보았다. 오전 9시 반, 크램프는 6시간 전에 이즈하라에서 열린 한·일…
(1091) 53장 활기가 국력이다 - 4 [2017-03-25]
활기(活氣)는 국가의 동력이다. 눈에 쉽게 띄는 활기는 곧 젊음이다. 젊음이 곧 국가의 활기로 연결되지는 않지만 보는 사람들의 심장을 뛰게 한다. 그러니 쉽지 않겠는가…
(1090) 53장 활기가 국력이다 - 3 [2017-03-24]
“서동수 대통령은 김광도 회장에게 안종관 특보의 아들 안기용 씨가 운영하는 에이스여행사를 도와 달라는 부탁을 했습니다.” 화면에 나온 기자의 얼굴에 웃음이 떠올라 …
(1089) 53장 활기가 국력이다 - 2 [2017-03-23]
핸드폰을 귀에 붙이기 전에 안기용은 호흡부터 가다듬었다. 아버지가 전화를 한 것은 오랜만이다. 몇 년 된 것 같다. 무슨 일인가? 안기용이 응답했다. “여보세요, 아버님이…
(1088) 53장 활기가 국력이다 - 1 [2017-03-22]
“안 특보, 아들이 여행사를 차렸었지?” 불쑥 서동수가 물었을 때 안종관이 놀란 듯이 얼굴이 굳어졌다. “어떻게 아셨습니까?” 오전 10시 반, 평양의 대통령 집무실 안. 회의…
(1087) 52장 새질서 - 21 [2017-03-21]
“음, 갈수록 진화하는구나.” 서동수가 앞에 선 여자들을 보면서 감탄했다. 여자들은 둘, 둘 다 동양 여자, 한국계 같다. 여자들이 잠자코 서동수와 김동일 옆에 앉았는데 미…
(1086) 52장 새질서 - 20 [2017-03-20]
평양 연방대통령 집무실 안, 대동강이 내려다보이는 집무실에 셋이 소파에 앉아 있다. 서동수와 조수만, 김동일이다. 어젯밤 워싱턴에서 귀국한 서동수가 남북한 총리를 …
(1085) 52장 새질서 - 19 [2017-03-17]
“동북3성 제품의 무관세 수입이라.” 크램프가 벽에 붙은 지도를 보면서 감탄했다. 오후 6시, 크램프는 백악관으로 돌아와 집무실에 앉아 있다. 주위에는 국무장관 존슨, 안…
(1084) 52장 새질서 - 18 [2017-03-16]
점심시간이 되어 숙소로 돌아온 중국 주석 시진핑은 방으로 총리 저커장, 외교부장 우린, 비서 왕춘을 불렀다. 시진핑의 표정은 굳어 있다. 오전 회의 때 미국 대통령 크램…
(1083) 52장 새질서 - 17 [2017-03-15]
다음 날 오전, 9시 10분에 본회의장인 워싱턴의 ‘링컨’호텔로 들어선 서동수가 곧장 로비 안쪽의 제2 귀빈실로 들어갔다. 기자들의 출입이 금지된 구역이었지만 이미 정보…
(1082) 52장 새질서 - 16 [2017-03-14]
“쇼는 내가 안 한 거야.” 그날 밤, 숙소인 워싱턴호텔 방 안에서 서동수가 말했다. 밤 11시 40분, 방 안에는 홍보수석으로 수행해온 하선옥과 둘뿐이다. 서동수는 방금 크램…
(1081) 52장 새질서 - 15 [2017-03-11]
“어, 시진핑이네.” 누군가 말하자 식당 안이 조용해졌다. 이곳은 홍대 앞쪽의 먹자골목 안이다. 오후 11시 반, 워싱턴 시간은 오전 9시 반이 될 것이다. 부대찌개 식당은 손…
(1080) 52장 새질서 - 14 [2017-03-10]
“미국은 세계의 리더 대접을 받지 못하고 있었어.” 크램프가 다시 투덜거렸다. “솔직히 세계 평화, 질서를 유지한답시고 1년에 쏟아붓는 돈이 얼마냐고? 몇 천억 달러야. 그…
(1079) 52장 새질서 - 13 [2017-03-09]
대마도 접수는 전혀 예상하지 못한 방법으로 끝났다. 언론사의 접근을 차단한 상태에서 순식간에 진행된 것이다. 그래서 언론 보도는 대한민국 측이 제공한 사진 몇 장을…
(1078) 52장 새질서 - 12 [2017-03-08]
“일본 역사상 최대 위기로군.” 중국 총리 저커장(周克江)이 혼잣소리처럼 말했다. 영원한 2인자, 또는 그림자 총리로 불리는 저커장은 언론에 드러나지 않기로 유명(?)한 …
(1077) 52장 새질서 - 11 [2017-03-07]
전주시 덕진구의 동창회 사무실 안, 동창회장 이응호와 총무 변기성이 나란히 앉아 TV를 보고 있다. 오전 9시 45분, 둘은 5년째 동창회장과 총무를 맡고 있다. 하겠다고 나…
(1076) 52장 새질서 - 10 [2017-03-04]
“피곤하지 않으세요?” 침대로 들어온 하선옥이 서동수의 가슴에 얼굴을 묻으면서 물었다. 자연스러운 동작이었고 따뜻하고 부드러운 피부가 몸에 닿는 순간 향내가 났다…
 이전12345678910다음
허미정, 텍사스 슛아웃 1R 6언더 단독선두
‘디펜딩 챔피언’ 고진영, KG·이데일리 레..
‘나주환 만루포+정진기 결승포’ SK, 삼..
유키스 일라이, 혼인신고 3년만인 6월 결혼식
수란이란 ‘작은 돌’이 만든 가요계의 ‘큰..
‘걱정 말아요’ 전인권, 표절 논란에 독일..
유승민측, 이은재 탈당에 “후보 등..
‘묵시적 합의 성관계’ 엄태웅 무고女 ..
“아는 오빠와 놀자는데!” 여고생 폭행..
(1115) 54장 황제의 꿈 - 8
산케이 “北 포격훈련은 쇼?”… 사진 ..
洪으로 몰린 보수 표심에 무너진 文..
‘특검의 입’으로 인기… 이규철 대변인..
초보 아줌마가 차 뒤에 써 놓은 글
강정호 “야구 못하는 건 사형선고…벌..
수직이착륙기 2대 탑재… 경항모급 ‘..
(1115) 54장 황제의 꿈 - 8
연방 통일 후 3년째가 되면서 남북한 이주 규제가 풀..
(1114) 54장 황제의 꿈 - 7
한국과 중국의 혁명적 협정이 조인된 것은 서동수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사업안내 | 이용안내 | 구독안내 | 독자참여 | 회원서비스 | 고충처리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최중홍) | Site Map
주소 : 서울시 중구 새문안로 22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697 | 등록일자 : 2011년 7월 15일 | 제호 : 문화일보 | 발행·편집인 : 이병규 | 발행연월일 : 1997년 1월 1일
Copyright ⓒ 문화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