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웹 | 지면보기 PDF | 기사 상세 찾기 | 2018.11.18 일요일
전광판
Hot Click
전체 리스트
최근 시리즈
기획물 리스트
특집물 리스트
고정물 리스트
전체 리스트
튀니지, 40년만에 ‘1승’… G조 파나마에 2-1 역전승 [2018-06-29]
튀니지가 40년 만에 월드컵 본선에서 승리했다. 튀니지는 29일 오전(한국시간) 러시아 모르도비야 아레나에서 열린 2018 러시아월드컵 G조 조별리그 파나마와의 3차전에서 2-1로 이겼다. 튀니…
23세 골잡이 아즈문 “팬들이 욕설로 모욕…이란.. [2018-06-29]
팬들의 지나친 비난에 시달리던 23세 젊은 스트라이커가 이란 국가대표 은퇴를 선언했다. 2018 러시아월드컵에 출전한 이란대표팀의 공격수 사르다르 아즈문(루빈 카잔…
“널 잡아야 내가 산다”… 주말 ‘골잡이 전쟁’ [2018-06-29]
내일밤 아르헨티나 vs 프랑스 발동걸린 메시-그리즈만 격돌 7월1일 포르투갈 vs 우루과이 호날두-수아레스 자존심 대결 2018 러시아월드컵 16강전은 시작부터 슈퍼스타…
‘페어플레이 실종’ 日… 어? 페어플레이 점수로 .. [2018-06-29]
순위 계산하며 공만 ‘빙빙’ 졸전 끝 폴란드에 0-1 패배 세네갈과 1승1무1패 기록 골득실·다득점 등 모두같아 日, 옐로카드 적게 받아 행운 아시아 첫 16강 3회 진출 BBC “가…
‘독일전 승리’ 손흥민·조현우, BBC 선정 베스트1.. [2018-06-29]
‘손세이셔널’ 손흥민(토트넘)과 ‘대헤아’ 조현우(대구)가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에서 포지션별로 가장 빼어난 활약을 펼친 베스트 11에 이름을 …
‘공 돌리기’ 일본 감독 “어쩔 수 없는 전략”…BB.. [2018-06-29]
그라운드를 향해 야유가 쏟아졌으나 일본 선수들은 공격 의지를 전혀 드러내지 않고 공만 돌렸다. 10여 분 동안 야유를 참아내며 시간을 보낸 일본은 16강행 티켓을 손에…
세네갈마저…아프리카 대륙팀 36년 만에 16강 ‘전멸’ [2018-06-29]
2018 러시아 월드컵 축구대회 16강에선 아프리카 대륙의 팀을 볼 수 없다. 마지막 희망을 건 세네갈마저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짐을 쌌다. 축구 통계전문 사이트 옵타에 따르면 아프리카 대륙 국…
‘패하고도 16강’ 일본, 아시아 최다 3회 진출 [2018-06-29]
콜롬비아, 세네갈 누르고 H조 1위로 16강 진출 일본이 아시아 최초로 월드컵 본선 무대에서 16강 진출에 세 번이나 성공했다. 마지막 경기에서 패하고도, 16강에 오르는 행…
고맙다면서 조롱을? 멕시코, 한국인 인종차별 논.. [2018-06-28]
행운의 16강 진출권을 따낸 멕시코가 인종차별 논란으로 축제 분위기에 스스로 찬물을 끼얹었다. 멕시코는 27일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F조 3차전에서 스웨덴에 0…
VAR에 울고 웃은 한국축구 [2018-06-28]
한국축구대표팀이 비디오판독(VAR)에 울고 웃었다. 한국은 28일 오전(한국시간) 러시아 카잔아레나에서 열린 독일과의 2018 러시아월드컵 F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0-2로 승리했지만, 하마터면…
‘욕받이’서 ‘갓영권’으로…김영권 반전 드라마 [2018-06-28]
27일(현지시간) 러시아 카잔의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독일과의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F조 3차전에서 독일의 골망을 처음 흔든 주인공은 수비수 김영권입니다. 광저우 에버그란데 소속 김영권…
“맨유·리버풀, 조현우 데려와라”…트위터서 아우.. [2018-06-28]
슈퍼세이브 조현우 ‘대헤아’서 전 세계 트위터 황제로 우뚝 2018 러시아 월드컵 축구대회에서 한국이 낳은 히트상품 조현우(27·대구)가 전 세계 트위터 사용자들을 매료시…
대륙별 ‘16강 빅매치’…브라질 vs 멕시코, 스웨덴.. [2018-06-28]
브라질, 세르비아에 2-0승 “4년전 獨에 1-7 참패 수모 한국이 우리 대신 설욕했다” 스위스, 코스타리카와 2-2 F조 1위 스웨덴과 ‘격돌’ 브라질과 스위스가 나란히 2018 러시…
申의 반전…“16강 실패했지만 한줄기 희망 봤다.. [2018-06-28]
전술 비난받던 신태용 감독 “獨 방심 이용 계획 적중해” 비난 세례 받는 뢰프 감독 “정말 실망스럽다” 고개떨궈 신태용(48) 한국축구대표팀 감독은 지옥에서 천당으로 자리…
‘獨축구 쇼크’… 언론 “이번 패배, 재앙·악몽 [2018-06-28]
월드컵 사상 가장 큰 불명예” 메르켈, SNS에 “슬프네요” 독일은 2018 러시아월드컵 조별리그에서 탈락하자 충격에 빠졌다. 독일 언론은 28일 오전(한국시간) 열린 F조 3차전에서 한국에 0-2로…
절망의 끝에서… 한국축구 ‘감동’을 쏘다 [2018-06-28]
韓, 세계 1위 獨 2-0 제압 1·2차전 부진에 비난 쇄도 선수들 똘똘뭉쳐 값진승리 16강 좌절 불구 국민 열광 외신 “월드컵史 최대 이변” 한국 축구대표팀이 2018 러시아월드컵…
전차군단도 ‘디펜딩 챔피언의 저주’는 못 피했다 [2018-06-28]
佛·伊·스페인도 대대로 ‘쓴맛’ 獨, F조 꼴찌 수모 속 짐 꾸려 독일도 ‘디펜딩 챔피언의 저주’를 피해가지 못했다. 독일은 28일 오전(한국시간) 러시아 카잔 아레나에서 끝난 2018 러시아월드컵 F조…
후반 48분·48분·51분… 韓 3득점 모두 추가시간 .. [2018-06-28]
90분 지나서도 끈질긴 투혼 손흥민, 월드컵 2경기 연속 골 역대득점 중 가장 늦은시간 터져 점유율 싸움 40%P差 밀렸지만 날카로운 역습·쉴 틈 없는 압박 슈퍼세이브 조현…
獨보다 3㎞ 더… 毒하게 뛴 태극전사 [2018-06-28]
- 최고의 반전드라마 연출 118㎞ … 멕시코전比 20㎞이상 유효슈팅 5개 獨보다 1개 적어 亞국가중 월드컵서 獨격침 처음 獨골키퍼 “정말 괴롭고 처참해 우린 준비도 의지…
기적의 골·골 … 광장도 아파트도 뒤집어졌다 [2018-06-28]
“잠 들었다 골 ~ 함성에 깼다” 광화문 거리응원 열광 도가니 투혼의 선수들에 칭찬 쏟아져 “골이야 골! 독일이 아니라 우리가 넣었어!” 28일 오전 12시 53분 대한민국 축구…
 이전12345678910다음
이다연, 여자골프 LF 왕중왕전 역전 우승
유소연, LPGA 투어 챔피언십 3라운드 ..
쭈타누깐, LPGA 투어 사상 첫 전관왕 ..
이나영, 6년만의 영화…“신비주의 아니에요”
‘젠더’ 논쟁, 힙합계로…산이·제리케이 ..
보헤미안 랩소디·번 더 스테이지, 다른 ..
“숨진학생 점퍼 뺏어입고 법원에 나..
조정래 “文대통령, 경제는 못했다…1..
‘혜경궁 김씨’ 계정에 그간 어떤 글이..
결혼 1년만에 이혼해도 국민연금 나눠..
차로 친 사람 병원 데려가다 길에 버..
인천 집단폭행 가해학생, 숨진 피해..
1년전 44명 태우고 실종된 잠수함, 9..
‘JSA 귀순’ 北병사 “북한, 김정은 무리..
실습교육 10일차 신임검사에 딱 걸린..
노인이 무심코 내민 책 한 권 한국 ‘실..
軍 복무때 빼돌린 폭약 26년간 집에 ..
대형문구점 돌며 필기구 절도
개인정보 빼내 조건만남 광고
주운 카드로 결제중 금 훔쳐
변호사 행세 돈 갈취한 목사
(최종회) 61장 서유기 - 32
다음 날 오후, 5시가 되었을 때 서동수는 시진핑과 차..
(1278) 61장 서유기 - 31
꿈이다, 꿈을 꾸면서 지금 꿈속이라는 사실을 느낄 때..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사업안내 | 이용안내 | 구독안내 | 독자참여 | 회원서비스 | 고충처리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한형민) | Site Map
제호 : 문화일보 | 주소 : 서울시 중구 새문안로 22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697 | 등록일자 : 2011년 7월 15일 | 발행·편집인 : 이병규 | 발행연월일 : 1997년 1월 1일
Copyright ⓒ 문화일보. All Rights Reserved. ☎ 02) 3701-5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