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형오 의장, 홈피에 장진영 추모 글

  • 문화일보
  • 입력 2009-09-05 08:21
프린트
김형오 국회의장이 4일 자신의 홈페이지에 글을 올려 위암으로 37세의 짧은 생을 마감한 배우 장진영씨를 추모했다.

김 의장은 이날 추모글을 통해 “짧은 생을 영화배우로 치열하게 살았던 아름답고 젊은 영혼이 국화꽃 향기 속에 우리 곁을 떠나간다”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밝혔다.

김 의장은 이어 “장씨 부부의 숭고하고 지순한 러브스토리는 내 마음속에 잔잔한 메아리가 돼 길게 울려 퍼진다”고 말했다.

김 의장은 특히 “그녀의 아름답고 고결한 삶에서 인간에 대한 예의와 직업에 대한 존엄성을 떠올리게 된다”며 “오늘날의 국회 상황은 예의라는 단어가 얼마나 우리 사회와 국회에 절실한 것인가를 반추하게 한다”고 말했다.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