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7디지털타임스문화카페독자서비스 + 모바일 웹
지면보기  기사찾기   
전광판
Hot Click
법원·검찰
[사회] 게재 일자 : 2012년 10월 16일(火)
주한미군 마약·성범죄 갈수록 급증
올 6월까지 성범죄 7건… 4년새 2배 가까이 늘어 페이스북트위터밴드구글
주한미군 범죄가 해마다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특히 성범죄와 마약 관련 범죄가 큰 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문화일보 15일자 10면 참조>

16일 대검찰청에 따르면 지난해 주한미군이 저지른 범죄는 341건으로 지난 2007년 283건에 비해 4년 새 20.5%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올 들어서도 주한미군 범죄는 6월 말까지 205건에 달해 여전히 증가세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올 들어 주한미군 범죄 중 성범죄와 마약 범죄가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08년과 2009년 각각 4건씩이었던 성범죄의 경우 올 들어 6월까지 이미 7건을 기록했다. 또 2008년과 2009년에 각각 4건과 6건이었던 마약 관련 범죄 역시 올 들어 6월까지 10건으로 큰 폭으로 증가하는 양상을 나타냈다.

실제로 5월 서울중앙지법은 서울 마포구 고시원에 혼자 살던 여고생을 성폭행하고 금품을 훔쳐 달아난 혐의로 구속기소된 미 8군 소속 주한미군 R(22) 일병에게 징역 6년의 실형을 선고했다. R 일병은 지난해 9월 클럽에서 만난 피해자와 술을 마시다 취한 피해자를 고시원에 데려다 주고 나온 뒤 다시 돌아가 성폭행하고 노트북을 훔쳐 달아난 혐의로 구속 기소됐다.

7월 서울중앙지검은 신종 마약인 합성 대마(JWH-변종) 약 3500g(시가 2억 원 상당)을 국내에 몰래 들여온 미 8군 소속 A 이병을 구속했다. A 이병은 지난해부터 국제우편 등을 통해 여러 종류의 신종 마약을 밀수한 혐의를 받고 있다.

장병철 기자 jjangbeng@munhwa.com
e-mail 장병철 기자 / 경제산업부  장병철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많이 본 기사 ]
▶ “무단횡단까지 주의할 필요 없다”…보행자 친 운전자 ‘무..
▶ (595) 28장 조국(祖國)-21
▶ 태진아 “녹취록 언급 송대관·설운도씨에 사과”
▶ 1ℓ로 100㎞ 주행… 르노삼성 ‘이오랩’ 첫 선
▶ ‘모텔살해’ 여중생에 성매매 알선 20대男 2명 결국…
Copyrightⓒmunhwa.com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구독신청:02-3701-5555 / 모바일 웹 : m.munhwa.com ]
[AD]
topnew_title
topnews_photo 횡단보도 신호를 무시한 보행자까지 예상해 주의운전을 해야할 의무는 없다는 판결이 나왔다.청주지법 형사4단독 이경민 판사는 28일 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김모(20)씨에게 무죄를 선고했다고 밝혔다.김씨는 지난해 8월15일 오후 9시45분께 충북 청주시 상..
‘모텔살해’ 여중생에 성매매 알선 20대男 2명 ..
편의점 강도 1분 만에 검거…발판 신고 시스템..
성폭행 혐의 쫓기던 30대 모텔서 투신해 숨져
line
special news 이태임·예원, 거친 ‘욕설 동영상’ 유출
최근 욕설 논란으로 홍역을 치른 연기자 이태임(29)과 그룹 ‘주얼리’ 출신 가수 겸 연기자 예원..

line
공무원연금-국민연금 중복가입자 900여명 ‘엉..
구글 이적 대가가 775억원…돈방석 앉은 CFO
‘쌍둥이 노화실험’ 우주서 1년 체류 우주선 발..
photo_news
1ℓ로 100㎞ 주행… 르노삼성 ‘이오랩’ 첫 선
photo_news
태진아 “녹취록 언급 송대관·설운도씨에 사과”
line
[연재소설 徐遊記]
mark(595) 28장 조국(祖國)-..
illust
[인터넷 유머]
mark도둑이 제 발 저리는 법
mark요일별 직장인 표정
topnew_title
number ‘거짓말 해서’…9살 손주 때려 숨지게한 할머..
응급처치로 암환자 살린 울산 경찰관
“베이컨이 빠졌잖아!”… 맥도날드 총격 사건..
모텔서 서로 상대방 돈 훔친 연인 입건
도우미 고용에 나체쇼까지…퇴폐 노래연습..
hot_photo
‘게이 머리카락’으로 만든 스웨터..
hot_photo
남지현, 이젠 성숙한 매력
hot_photo
효민, 파격적인 ‘화이트 시스루’
회사소개 | 채용안내 | 광고안내 | 사업안내 | 이용안내 | 구독안내 | 독자참여 | 회원서비스 | 고충처리 | 개인정보취급방침 | Site Map
주소 : 서울시 중구 새문안로 22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697 | 등록일자 : 2011년 7월 15일 | 발행·편집인 : 이병규
Copyright ⓒ 문화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