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웹 | 지면보기 PDF | 기사 상세 찾기 | 2019.11.19 화요일
전광판
Hot Click
중동
[국제] 세상 만사-나라 밖 게재 일자 : 2019년 06월 13일(木)
빈 살만 왕세자 누나, 폭행사주혐의 재판회부 예정
  페이스북트위터밴드구글
사우디의 실세인 무함마드 빈 살만 왕세자의 누나 하사 빈트 살만 공주가 프랑스 파리에서 폭행을 사주한 혐의로 재판에 회부될 예정이다. 12일 AFP통신에 따르면 하사 공주는 2016년 파리에 있는 자신의 아파트에서 개조 작업을 진행하던 한 노동자를 보디가드를 시켜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피해자는 당시 작업을 위해 사진을 찍던 와중에 공주가 사진을 언론에 팔려는 것 아니냐며 보디가드를 시켜 자신을 폭행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얼굴을 주먹으로 맞은 것은 물론 손이 묶인 채 공주의 발에 입맞춤해야 했고 몇 시간 뒤에 겨우 풀려났다고 말했다. 프랑스 주간지 ‘르 푸앵’은 공주가 사건 당시 “그를 죽여라, 그 개를, 그는 살 가치가 없다”고 소리쳤다고 보도했다.

정유정 기자 utoori@munhwa.com·연합뉴스
e-mail 정유정 기자 / 국제부  정유정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많이 본 기사 ]
▶ 文정부 외교·안보 플랫폼, ‘韓美동맹 → 中’으로 교체 기류..
▶ 치솟는 ‘펭수’의 몸값…식품업계 너도나도 모시기 경쟁
▶ 10代 등 100여명 갇혀… 시민들, 학생들 구하려 ‘여명 작전..
▶ 한·미훈련 ‘전면폐기’ 공식 요구한 北… 정의용 거짓말했나
▶ ‘회당 2000만원’ 송가인 수익금 방송사 25% 배분 왈가왈부
Copyrightⓒmunhwa.com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구독신청:02-3701-5555 / 모바일 웹 : m.munhwa.com ]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