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올레드TV·냉장고 등 日최고 디자인賞 19개 수상

  • 문화일보
  • 입력 2019-10-04 14:00
프린트
LG전자가 일본 최고 권위 디자인상인 ‘굿디자인 어워드 2019’에서 국내 기업 가운데 가장 많은 19개 본상을 받았다고 4일 밝혔다. LG전자는 최근 일본디자인진흥회가 발표한 굿디자인 어워드에서 국내 기업 중 유일하게 ‘베스트 100’에 선정된 LG 시그니처 올레드 R(롤러블 TV)을 비롯해 시그니처 에어컨과 시그니처 상냉장 하냉동 냉장고, 시네빔 레이저 4K, 오브제 냉장고, 전자칠판, 홈브루 등이 본상인 ‘굿디자인 어워드’ 수상작에 이름을 올렸다.

베스트 100에 선정된 시그니처 올레드 R은 세계 첫 롤러블 TV로 혁신적인 디자인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았다. 유기발광다이오드(OLED)의 높은 화질을 유지하면서도 시청할 때 화면을 펼쳐주고, 시청하지 않을 때는 본체 속으로 화면을 말아 넣을 수 있다는 점이 높은 점수로 이어졌다. 앞서 시그니처 올레드 R은 세계 3대 디자인상을 모두 휩쓸었다.

이해완 기자 parasa@munhwa.com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