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웹 | 지면보기 PDF | 기사 상세 찾기 | 2020.1.28 화요일
전광판
Hot Click
경제일반
[경제] 게재 일자 : 2019년 12월 11일(水)
삼성바이오에피스, 유방암 치료제 SB3 중국 임상3상 착수
  페이스북트위터밴드구글
올해 초 중국 진출 파트너십 계약 맺은 제품 중 첫 임상 돌입

삼성바이오에피스(대표이사 고한승 사장)가 중국에서 첫 임상시험에 착수하면서 본격적인 시장 진출의 기대감을 이어가고 있다.

삼성바이오에피스(건물사진)는 최근 중국보건당국으로부터 SB3(성분명 트라스투주맙, 허셉틴 바이오시밀러)의 임상3상 시험 계획서에 대한 최종 승인을 받았다고 11일 밝혔다.

내년 1분기 첫 환자 방문이 예정된 이번 임상 3상은 삼성바이오에피스가 중국에서 진행하는 첫 번째 임상으로, 중국인 유방암 환자 총 208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SB3와 오리지널 제품인 허셉틴 간 안전성, 유효성 지표가 임상적으로 유의미하게 다르지 않다는 것을 증명할 예정이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올해 2월 중국 벤처펀드 운용사 C브릿지 캐피탈과의 중국 내 임상, 인허가 및 상업화 파트너십 계약을 맺은 바 있으며, C브릿지 캐피탈과 합작해 설립한 바이오 기업 ‘에퍼메드 테라퓨틱스’ 와 함께 이번 임상을 진행하게 된다.

C브릿지 캐피탈은 2014년 설립된 중국의 대표적인 헬스케어 벤처펀드 운용사로 바이오제약, 의료기기, 진단 등 헬스케어 서비스 전 분야에 걸친 사업 포트폴리오를 보유하고 있으며, 현재 운용 자산 규모는 약 2조 원에 이른다.

한편 삼성바이오에피스는 C브릿지 캐피탈과의 계약에 앞서 올해 1월 중국의 대표 바이오기업인 ‘3S바이오’와 SB8 (성분명 베바시주맙, 아바스틴 바이오시밀러) 등 일부 파이프라인에 대한 마케팅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김윤림 기자
e-mail 김윤림 기자 / 경제산업부 / 부장 김윤림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많이 본 기사 ]
▶ 연인과 밤길 걷던 30대男 피습 사망…50대 긴급체포
▶ “우한 폐렴 확산 4~5월 절정…매일 1만5000명 확진”
▶ 웨딩 대행업체 대표 사망으로 예비부부 80쌍 ‘발 동동’
▶ 폭행·살해… 또 반복된 ‘설 가족 비극’
▶ “행간 좁고 선끼리 침범한다면… 연쇄살인범 글씨죠”
Copyrightⓒmunhwa.com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구독신청:02-3701-5555 / 모바일 웹 : m.munhwa.com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