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이스트, 국제병원 의료기기산업 박람회 2020 참가

  • 문화일보
  • 입력 2020-10-20 10:06
프린트
카이스트는 21일부터 23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사흘간 열리는 ‘국제병원 의료기기산업 박람회(K-Hospital Fair 2020)’에 참가한다고 20일 밝혔다. 이 박람회는 의료산업 종사자들이 기술 발전 현황을 이해하고 산업과 소통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로 대한병원협회가 매년 개최하고 있다. 총 120개 기관이 참여해 320개의 부스가 운영되는 이번 전시회에서 카이스트는 ‘코로나대응 과학기술 뉴딜사업단’이 연구 중인 한국형 방역패키지 기술을 선보인다. ‘빨아 쓰는 나노 마스크’ ‘스마트 방호복’ ‘의료용 저온 플라스마 멸균기’ 등 한국형 방역 기술 5종이다.

카이스트 코로나대응 과학기술 뉴딜사업단은 지난 7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지원을 받아 출범해 카이스트 교수와 연구원·학생 등 464명에 달하는 내부 구성원과 기업·병원·연구소 소속의 인원 503명이 참여하고 있다. 배충식 코로나대응 과학기술 뉴딜사업단장은 “‘감염 예방·보호-응급대응-치료복구’의 3단계로 구성된 기술을 개발해 적용할 것”이라며 “카이스트를 통해 연구진, 기업, 병원들이 유기적인 관계를 구축해 코로나19 종식에 기여하고 한국형 방역패키지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구축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노성열 기자
노성열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