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웹 | 지면보기 PDF | 2022.7.2 토요일
전광판
Hot Click
방송·연예
[문화] 게재 일자 : 2020년 11월 09일(月)
(여자)아이들, 온라인 팬미팅 ‘GBC in the NEVERLAND’ 성료
  페이스북트위터카카오톡밴드
걸그룹 (여자)아이들이 온라인 팬미팅 ‘GBC in the NEVERLAND’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여자)아이들은 지난 8일 온라인 팬미팅 (G)I-DLE OFFICIAL FAN CLUB NEVERLAND 2ND ONLINE FAN MEETING ‘GBC in the NEVERLAND’를 개최하고 약 140분간 다채로운 무대와 토크, 게임으로 글로벌 팬덤 네버랜드에게 특별한 시간을 선물했다.

이번 온라인 팬미팅은 ‘(G)I-DLE BROADCASTING CLUB’을 줄여 만든 타이틀처럼, 방송부로 뭉친 (여자)아이들이 네버랜드와 함께 즐길 수 있는 여러 프로그램을 통해 다양한 모습을 선사했다.

멤버 미연과 슈화가 진행을 맡은 ‘GBC TMI가 중계’ 코너에서는 어디에서도 공개된 적 없는 일상의 모습부터 개인 활동, 취미까지 그동안의 근황을 키워드로 알아보며 네버랜드와 소통했고 이어진 ‘아는 언니’ ‘신서유(G)I-DLE’ 코너에서는 두 팀으로 나뉘어 게임을 펼쳐 유쾌한 웃음을 선사했다.

(여자)아이들만의 남다른 퍼포먼스는 음악 방송인 ‘I-SHOW’와 시상식 ‘(G)RAMMY AWARDS’에서 만나볼 수 있었다. (여자)아이들은 카리스마 넘치는 ‘What’s Your Name‘ 무대를 시작으로 지난 온라인 콘서트에서 완전체로 선보여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낸 ’POP/STARS‘, 올 한해 많은 사랑을 받은 ’덤디덤디(DUMDi DUMDi)‘ 그리고 이번 팬미팅을 위해 특별하게 편곡한 데뷔곡 ’LATATA‘까지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다채로운 무대들로 네버랜드를 사로잡았다.

특히 (여자)아이들은 드라마 ’그녀의 사생활‘ OST인 ’Help Me‘와 일본 앨범의 수록곡이자 한국어 버전으로는 최초로 선보이는 ’For You‘까지 오직 이번 온라인 팬미팅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무대들로 열띤 호응을 이끌어냈다.

(여자)아이들은 팬송인 ’i‘M THE TREND’와 “네버랜드에게 하고 싶은 말”이라고 소개한 ‘사랑해’로 앙코르 무대를 장식했고, 네버랜드는 “아이들 조건 없이 사랑해”라는 댓글 이벤트로 화답하며 감동의 순간을 연출했다.

(여자)아이들은 “오랜만의 팬미팅이어서 무척 떨렸는데 네버랜드와 좋은 시간을 보낼 수 있어서 행복했습니다. 열심히 준비한 만큼 여러분이 재밌게 봐주셨다면 좋겠습니다. 네버랜드 항상 소중하고 항상 고맙고 항상 사랑합니다”라고 진심 어린 마음을 전했다.

또 “오늘 즐거웠던 만큼 네버랜드의 얼굴을 직접 보지 못해 아쉬운 마음이 큽니다. 네버랜드랑 함께했다면 얼마나 좋았을까 생각했는데, 우리의 다음 만남은 직접 만나 함께할 수 있었으면 좋겠고 그런 날이 하루빨리 오길 바랍니다. 저희는 금방 여러분을 다시 만나러 올 거니까 너무 아쉬워하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라고 전하며 온라인 팬미팅을 마무리했다.

안진용 기자 realyong@munhwa.com


- 문화부 SNS 플랫폼 관련 링크



e-mail 안진용 기자 / 문화부 / 차장 안진용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많이 본 기사 ]
▶ 서울시, ‘여비서 성추행’ 강필영 전 종로구청장 권한대행 ..
▶ 경찰 ‘백현동 부지 4단계 용도상향’ 이재명 결재서류 확보
▶ ‘못 다 핀 꽃’ 조유나 양, 마지막 길도 쓸쓸 … 부친 코인 투..
▶ 박지원 "바이든의 ‘노 룩 악수’? 아마 DJ가 제일 많이 했을..
▶ 서울공항 달려간 ‘고립무원’ 이준석…‘尹心 구애’ 나섰나
Copyrightⓒmunhwa.com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구독신청:02-3701-5555 / 모바일 웹 : m.munhwa.com ]
FDA, 인간에 돼지장기 이식 임상시..
박지원이 매긴 나토회의 성적표 “尹대..
서경덕 “日, 보고 있나”...독일 101세..
독일 ‘월 1만2000원에 대중교통 무제..
97그룹 복당 반대에… ‘꼼수 탈탕’ 민..
topnew_title
topnews_photo ■ 나토 정상회의 마치고 귀국길 기내 간담회“과거사 진전 없으면 미래 문제도 논의할 수 없다는 사고방식은 지양돼야”“한·일, 미래 위해..
mark경찰 ‘백현동 부지 4단계 용도상향’ 이재명 결재서류 확보
mark박지원 “바이든의 ‘노 룩 악수’? 아마 DJ가 제일 많이 했을 것”
‘못 다 핀 꽃’ 조유나 양, 마지막 길도 쓸쓸 … 부친 코인..
중국, 나토 회의 참석 한국에 “중요 파트너”…일본에는..
서울공항 달려간 ‘고립무원’ 이준석…‘尹心 구애’ 나섰나
line
special news 장영란, 셋째 유산 고백…“제 잘못 같아 자책 중..
MC 장영란(44)이 셋째 유산이라는 안타까운 소식을 전했다.장영란은 지난달 30일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line
尹 취임 첫분기 직무평가, 노태우 다음으로 안 좋아[한..
사형제 존치냐 폐지냐…7대2→5대4 ‘합헌’, 이번엔?
서울시, ‘여비서 성추행’ 강필영 전 종로구청장 권한대행..
photo_news
헤이즈 “‘이별장인’이라는 수식어, 굉장히 마음..
photo_news
장맛비 잠시 멈추자… 산책 나온 달팽이
line

illust
김호중 “트로트 가수? 성악가?…‘노래하는 사람’ 불러줘요”

illust
“韓, 미·중 사이 중간점 찾으려는 건 ‘실수’…국제질서 원칙 따..
topnew_title
number FDA, 인간에 돼지장기 이식 임상시험 허용하나
박지원이 매긴 나토회의 성적표 “尹대통령 80점..
서경덕 “日, 보고 있나”...독일 101세 ‘나치 부역자..
독일 ‘월 1만2000원에 대중교통 무제한’ 이용권…..
hot_photo
하니·양재웅, 10살차 넘은 공식 연..
hot_photo
박수홍 누명 벗었다…警 허위 주..
hot_photo
BTS 뷔, SNS서 팬들에 사과…“..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사업안내 | 이용안내 | 구독안내 | 독자참여 | 회원서비스 | 고충처리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한형민) | Site Map
제호 : 문화일보 | 주소 : 서울시 중구 새문안로 22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697 | 등록일자 : 2011.7.15 | 회장 : 이병규 | 발행·편집인 : 김병직 | 발행연월일 : 1991.11.1
Copyright ⓒ 문화일보. All Rights Reserved. ☎ 02) 3701-5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