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웹 | 지면보기 PDF | 2022.8.18 목요일
전광판
Hot Click
경제일반
[경제] 게재 일자 : 2021년 09월 19일(日)
가상화폐거래소 신규 가입자 급감
  페이스북트위터카카오톡밴드
업비트 등 4대 거래소 신규 가입자 92%↓…신규 예치금도 급감

가상화폐 거래소 신규 가입자가 급격히 줄고 있어 주목된다.

19일 국회 정무위원회 윤두현(국민의힘) 의원이 업비트·빗썸·코인원·코빗 등 가상화폐 4대 거래소에서 받은 자료에 따르면 빗썸의 신규 가입자는 4월 26만6873명에서 7월 2만1609명으로 91.9% 급감했다. 같은 기간 코인원의 신규 가입자 수는 12만8234명에서 5384명으로 95.8% 줄었다. 코빗의 경우 4월에 2만7375명이 새로 가입했으나, 7월에는 그 수가 2139명으로 92.2% 감소했다. 4대 거래소 가운데 가장 덩치가 큰 업비트의 경우 신규 가입자가 4월 122만6729명에서 6월 6만4037명으로 94.8% 줄었다. 기간에는 다소 차이가 있지만, 2분기 들어 4대 거래소의 신규 가입자 수가 90% 넘게 급감한 것이다.

이들 거래소에서 국내 가상화폐 투자의 90% 이상이 이뤄지는 점을 고려했을 때 향후 가상화폐 시장 전망을 예상해 볼 수 있다는 분석이다. 거래소 관계자는 “신규 가입자가 점점 줄어드는 게 사실”이라며 “업계에서는 (코인 투자에) 들어올 사람은 이제 거의 다 들어온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신규 가입이 줄면서 자연스럽게 이들의 거래 횟수도 감소하는 추세다. 빗썸 신규 가입자의 거래 횟수는 4월 1573만7019회에서 7월 130만9292회로 91.7%나 감소했다. 같은 기간, 코인원 신규 가입자의 거래 횟수도 974만9302회에서 4만9280회로 99.5% 급감했다. 코빗 역시 이 기간 신규 가입자의 거래 횟수가 97.2% 감소했다. 업비트는 4월 8052만8427회 거래됐으나, 6월 224만793회만 거래해 97.2% 감소율을 보였다.

신규 가입자의 예치금도 줄고 있다. 업비트 신규 가입자의 4∼6월 예치금 잔액은 4984억8000만 원에서 271억 원으로 94.6% 줄었다. 코인원은 4월 149억 원에서 7월 15억3000만 원으로 89.8% 감소했다. 코빗도 신규 가입자의 예치금 잔액이 90.8% 줄었다. 다만, 빗썸의 경우 신규 가입자 예치금 잔액이 4월 1219억 원에서 7월 1475억2000만 원으로 21%가량 늘었다.

임대환 기자 hwan91@munhwa.com
e-mail 임대환 기자 / 경제부 / 차장 임대환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많이 본 기사 ]
▶ [단독]檢 “검수완박 가처분 인용해달라”… 주중 헌재에 의..
▶ 서해공무원 월북 근거 ‘슬리퍼’ 국과수 유전자 감식으로 풀..
▶ 장·차관들 25일 낮엔 을지훈련 참가, 저녁엔 만찬?
▶ 전장연 지하철 시위에 “수술 받으러 가는 길인데” 시민 발..
▶ “내연녀에 재산증여 각서, 관계 파탄땐 철회 가능”
Copyrightⓒmunhwa.com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구독신청:02-3701-5555 / 모바일 웹 : m.munhwa.com ]
술취한 女 감금·성폭행한 경찰…1심..
문화재청 “김해 고인돌 상당한 훼손 ..
‘우영우’ 뮤지컬로 나온다…2024년 초..
‘테라·루나 사태’ 권도형 국내 로펌 선..
[단독]하이트진로 본사 불법 점거 이..
topnew_title
topnews_photo ■ 尹대통령 취임100일 기자회견 “대통령실부터 시작, 시간 필요… 정치목적 인적쇄신 안해” “무리한 힘에 의한 北체제의 현상변경 전혀..
ㄴ “北 비핵화 의지만 보이면 지원… 미북관계 정상화 돕겠다”
ㄴ 민간주도 성장·원전생태계 복원 강조…‘국민’ 20차례 언급
전장연 지하철 시위에 “수술 받으러 가는 길인데” 시민..
[단독]檢 “검수완박 가처분 인용해달라”… 주중 헌재에..
문화재청 “김해 고인돌 상당한 훼손 확인…김해시장 고..
line
special news “관객 웃기려면 진정성 갖춰야… 많이 ‘쓰이는’ 배..
■ 새 영화 ‘육사오’ 주연 고경표 “진정성 있게 상황에 몰입해야 합니다. 그래야 관객분들이 웃어요.” 배우..

line
서해공무원 월북 근거 ‘슬리퍼’ 국과수 유전자 감식으로..
“내연녀에 재산증여 각서, 관계 파탄땐 철회 가능”
장·차관들 25일 낮엔 을지훈련 참가, 저녁엔 만찬?
photo_news
공효진-케빈오, 10월 결혼…“새로운 인생 시작..
photo_news
‘이런 사진 SNS 게시 금지’...공군 이어 육군도..
line

illust
“할리우드서 먹힐만한 액션… 한국적 향취 드러내 의미”

illust
방탄소년단 앤솔러지 앨범 ‘Proof’, ‘빌보드 200’서 역주행…9주..
topnew_title
number 술취한 女 감금·성폭행한 경찰…1심서 징역 1년 ..
문화재청 “김해 고인돌 상당한 훼손 확인…김해..
‘우영우’ 뮤지컬로 나온다…2024년 초연
‘테라·루나 사태’ 권도형 국내 로펌 선임…귀국 준..
hot_photo
프로야구 시구하는 스테이씨 멤..
hot_photo
결혼 후 첫 공식석상 나선 현빈,..
hot_photo
태극기 두른채… “당신답게 만드..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사업안내 | 이용안내 | 구독안내 | 독자참여 | 회원서비스 | 고충처리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한형민) | Site Map
제호 : 문화일보 | 주소 : 서울시 중구 새문안로 22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697 | 등록일자 : 2011.7.15 | 회장 : 이병규 | 발행·편집인 : 김병직 | 발행연월일 : 1991.11.1
Copyright ⓒ 문화일보. All Rights Reserved. ☎ 02) 3701-5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