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갤러리, ‘아트크로스’로 공예트렌드페어 참여

  • 문화일보
  • 입력 2021-11-16 21:59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여러 아티스트들이 만든 아트크로스 이미지. ‘하우스 오브 유진’ 제공.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정유진 유진갤러리 대표가 아트크로스 작품을 만들고 있다.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사랑과 치유 모토 …‘하우스 오브 유진’ 첫 프로젝트

유진갤러리가 ‘아트크로스(ARTCROSS)’ 작품으로 2021 공예트렌드페어에 참가한다.

유진갤러리는 “18~21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 C홀에서 열리는 공예트렌드페어에서 아트크로스 작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아트크로스는 유진갤러리의 제 2 레이블인 ‘하우스 오브 유진(House of Eugene)’의 첫 프로젝트이다. 사랑과 희망, 위로와 치유를 모토로, 연결을 의미하는 크로스(†) 부호를 기반으로 작품을 만든다.

하우스 오브 유진 측에서 국내외 아티스트들을 섭외해 꾸준히 만들어나가고 있다. 정유진 유진갤러리 대표는 “ 아티스트 개성이 묻어나는 1000 개의 아트크로스를 통해 1000 개의 아름다운 마음을 만나는 게 목적”이라고 전했다. 아트크로스로 2025년 베니스 비엔날레, 2027년 카셀 도큐멘타에 참여하는 것도 추진한다.

한편, 올해로 16회를 맞이하는 공예트렌드페어는 국내 최대 규모의 공예 축제로,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이 주관한다.

장재선 선임기자
장재선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