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의 토트넘, 7월 13일 K리그 대표와 친선경기

  • 문화일보
  • 입력 2022-04-14 09:44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토트넘 홋스퍼와 팀 K리그의 쿠팡플레이 시리즈.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손흥민의 소속팀 토트넘 홋스퍼가 오는 7월 13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K리그 대표와 격돌한다.

14일 오전 한국프로축구연맹은 “K리그 대표 선수들로 구성되는 선발팀(팀 K리그)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간 친선경기가 오는 7월 13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릴 예정”이라고 밝혔다. 팀 K리그 선수 구성과 선발 방식, 경기 시간 등 구체적인 사항은 추후 확정될 예정이다. 영국 매체 더선은 토트넘이 한국 투어 기간 K리그 대표, 이강인이 속한 스페인 마요르카와 2경기를 치른다고 전했다.

프로축구연맹은 “이번 친선경기는 쿠팡플레이와 피치 인터내셔널이 주최하는 ‘쿠팡플레이 시리즈’의 일환”이라며 “프로축구연맹과 쿠팡플레이는 지난 12일 K리그 발전을 위한 포괄적 마케팅 파트너십을 체결하여, 올해부터 2025년까지 4년간 쿠팡플레이가 K리그 뉴미디어 중계, 신규 콘텐츠 개발 투자, 현장 프로모션, 상품 판매 등을 진행하기로 합의했다”고 설명했다. 쿠팡플레이 시리즈는 쿠팡플레이를 통해서 디지털 독점 생중계된다.

허종호 기자
허종호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