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웹 | 지면보기 PDF | 2022.10.6 목요일
전광판
Hot Click
산업
[경제] 게재 일자 : 2022년 08월 09일(火)
500대 기업 CEO 10명 중 3명 이상 외부 영입…오너 일가 비중은 감소
  페이스북트위터카카오톡밴드
리더스인덱스 분석…내부 승진 비중은 53%

국내 500대 기업 최고경영자(CEO) 10명 중 3명 이상이 외부 영입 인사로 나타났다. CEO 가운데 절반 이상은 내부 승진 인사였으며, 오너 일가가 차지하는 비중은 감소세를 보였다.

9일 기업분석연구소 리더스인덱스가 올해 7월 말 기준 국내 500대 기업 현직 대표이사 681명 중 이력을 공개한 607명을 조사한 결과, 외부 영입 인사는 196명으로 전체의 32.3%를 차지했다. 내부 승진은 324명(53.4%), 오너 일가는 87명(14.3%)이었다.

외부 영입 CEO 비중은 2019년 7월 말(28.0%)과 비교하면 4.3%포인트 상승했다. 내부 승진 인사 비중은 3년 전보다 1.9%포인트 상승했으며, 오너 일가 비중은 6.2%포인트 하락했다. 오너 일가 비중은 줄고 전문경영인 비중이 늘어나는 추세에서 경영 환경의 다변화로 인해 외부영입 인사가 늘고 있다고 리더스인덱스는 분석했다.

외부 영입 CEO를 출신별로 보면 관료 출신이 29명(14.8%)으로 가장 많았다. 3년 전(18명·10.6%)과 비교하면 비중은 4.2%포인트 상승한 것이다.

대표적 관료 출신 CEO로는 배두용 LG전자 대표이사 부사장(세무관료 출신), 임병용 GS건설 대표이사 부회장(검찰 출신), 강희석 이마트 대표이사(농림축산식품부 출신), 강한승 쿠팡 대표이사(청와대 법무비서관 출신), 최철웅 KDB생명 대표이사(국세청 출신), 조석 현대일렉트릭앤에너지시스템 대표(산업통상자원부·지식경제부 출신), 신명호 부영주택 대표(재정경제원 출신), 고경모 유진투자증권 대표(기획재정부 출신), 성대규 신한라이프 대표(금융위원회 출신) 등이 있다.

외부 영입 CEO 중 삼성그룹 출신은 23명(11.7%), 외국계 출신 19명(9.7%), 범현대그룹과 범LG그룹 출신이 각각 10명(5.1%)이었다. 여성 대표이사는 2019년 8명에서 지난달 말 현재 13명으로 늘었다. 출신대학교로 보면 서울대·고려대·연세대 비중이 46.0%로 3년 전보다 3.8%포인트 상승했다.

서울대 출신이 24.6%, 고려대 출신이 12.3%, 연세대 출신이 9.1%였다. 학과별로는 서울대 경영학과 5.1%(29명), 서울대 경제학과 4.4%(25명), 고려대 경영학과 4.2%(24명), 연세대 경영학과 3.5%(20명) 등 순이었다.

노기섭 기자
e-mail 노기섭 기자 / 디지털콘텐츠부  노기섭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많이 본 기사 ]
▶ 전 캠프 대변인 이동훈, 尹 겨냥 “1시간 중 혼자 59분 얘기..
▶ ‘인구절벽’에 대한민국 침몰 위기… 성장 모멘텀 상실 징후..
▶ 민주, “근무시간 중 뻘짓거리하다 사고나면 공상?”...서해..
▶ [단독] 구속 기간 만료 박수홍 친형, 석방되나? … 검찰 기..
▶ “김정숙 여사 인도 방문계획엔 타지마할 없었다...초청 대..
Copyrightⓒmunhwa.com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구독신청:02-3701-5555 / 모바일 웹 : m.munhwa.com ]
SSG 승리의 부적 … ‘족발집 회식..
[속보] 尹, ‘유병호 문자’ 논란에 “감사..
‘尹 비속어 논란 사과해야 한다‘ 70%..
[단독] 집주인 스토킹했던 세입자, 감..
지상에서 싸우더라도 우주에선 협력..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사업안내 | 이용안내 | 구독안내 | 독자참여 | 회원서비스 | 고충처리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한형민) | Site Map
제호 : 문화일보 | 주소 : 서울시 중구 새문안로 22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697 | 등록일자 : 2011.7.15 | 회장 : 이병규 | 발행·편집인 : 김병직 | 발행연월일 : 1991.11.1
Copyright ⓒ 문화일보. All Rights Reserved. ☎ 02) 3701-5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