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웹 | 지면보기 PDF | 2022.9.25 일요일
전광판
Hot Click
사건·사고
[사회] 게재 일자 : 2022년 08월 10일(水)
‘서초 맨홀 실종 남매’ 남동생, 1.5㎞ 떨어진 다른 맨홀서 발견
  페이스북트위터카카오톡밴드
10일 오후 서울 강남역 인근에서 119 특수구조대원 등이 폭우에 휩쓸린 실종자들을 찾기 위해 맨홀 안으로 진입하고 있다. 연합뉴스


함께 실종된 누나 B씨는 발견 안돼 … 야간에도 수색 계속

서울에 집중호우가 내린 8일 서초구 서초동 맨홀에 빠져 실종됐던 40대 남성 A씨가 10일 오후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3분쯤 서울 동작구조대가 서초동 한 버스정류장 인근 맨홀에서 A씨 시신을 발견했다. 발견 장소는 A씨가 친누나 B씨와 맨홀에 빠진 것으로 추정되는 곳에서 직선거리로 약 1.5㎞ 거리에 있는 지점이다.

구조대는 오후 3시 18분쯤 시신을 인양해 이 남성이 8일 실종된 A씨라는 사실을 확인하고, 시신을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다.

A씨는 폭우가 쏟아질 당시 친누나인 50대 B씨와 함께 서초동 한 도로의 맨홀 안으로 휩쓸려 들어갔다. 폭우로 하수관 수압이 높아지면서 맨홀 덮개가 튀어 올랐고, 물과 함께 맨홀 안으로 빨려들어 간 것이다. B씨는 아직 발견되지 않았다.

A씨가 발견된 맨홀은 가로 5m, 세로 2.5m 크기의 우수배수관(고인 빗물 등을 배수하는 관)과 연결돼 있다. 사고 지점부터 반포천까지 이어지는 이 배수관의 해당 구간 길이는 3.7km다.

소방당국은 9일까지 로봇을 이용해 수색 작업을 벌이다 이날 맨홀 내부 상황이 개선되자 구조대원을 맨홀에 투입해 수색을 이어갔다. 조현준 서초소방서 홍보교육팀장은 이날 오후 언론 브리핑에서 B씨에 대한 수색 작업을 야간까지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조 팀장은 “처음 실종된 위치부터 차근차근 진행할 수 밖에 없다”며 “맨홀 수색, 반포천 순찰, 한강 순찰 등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오남석 기자 greentea@munhwa.com
e-mail 오남석 기자 / 디지털콘텐츠부 / 부장 오남석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관련기사 ]
▶ 서울 맨홀지뢰 27만 6923개…잠금 해제땐 ‘죽음의 소용돌이’
▶ “대심도 빗물터널 등 반짝 대책… 비안오면 헛돈 인식 버려야”
▶ 정체전선 다시 북상… 내일 남하하며 약화 전망
[ 많이 본 기사 ]
▶ 尹의 ‘이××’ 발언에 진중권 “입에 붙은 표현...국민의 품..
▶ 박지원 “대통령실 해명 얻어터져도 싸다“
▶ 푸틴 “화이트 칼라는 징집하지마”…힘없는 소수민족이 총..
▶ 캐나다 방문한 尹 “이렇게 멋진 나라 왜 진작 안 왔는지 후..
▶ 홍준표 “거짓말하면 일만 점점 커진다”
Copyrightⓒmunhwa.com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구독신청:02-3701-5555 / 모바일 웹 : m.munhwa.com ]
벤투호, 국내파 위주로 한 번 더 소..
美 하원의원 “한국차 혜택 제외한 IR..
치밀한 연기가 주는 쾌감, 조우진
“돈 많은데 왜 복지 줄이나” 직원 불만..
“죄 없는 우리가 기후 재앙 치르고 있..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사업안내 | 이용안내 | 구독안내 | 독자참여 | 회원서비스 | 고충처리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한형민) | Site Map
제호 : 문화일보 | 주소 : 서울시 중구 새문안로 22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697 | 등록일자 : 2011.7.15 | 회장 : 이병규 | 발행·편집인 : 김병직 | 발행연월일 : 1991.11.1
Copyright ⓒ 문화일보. All Rights Reserved. ☎ 02) 3701-5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