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FBI사무실 침입한 간 큰 무장괴한...경찰과 총격전도

기사 정보
문화일보
입력 2022-08-12 06:09
기자 정보
박준희
박준희
기사 도구
프린트
댓글
폰트
공유
FBI, 트럼프 압수수색 후 위협가능성 경고
이번 사건과의 연관성은 아직 확인 안돼

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의 연방수사국(FBI) 지부 건물에서 11일(현지시간) 무장괴한의 침입사건이 발생한 가운데 FBI 직원들이 사건 현장에서 증거 조사 등을 벌이고 있다. AP·연합뉴스



신원을 알 수 없는 무장괴한이 미국 연방수사국(FBI) 신시내티 지부 건물에 침입하려다 실패, 도주 과정에서는 경찰과 총격전까지 벌이는 사건이 발생했다.

11일(현지시간) AP 통신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쯤 FBI 신시내티 지부 방문객 출입구를 통해 한 남성이 사무실 내로 진입하려고 했지만, 갑자기 경보가 울려 실패했다.

이후 이 남성은 차량을 타고 고속도로로 탈출했지만, 경찰은 고속도로를 양방향에서 통제하고 추격했다. 특히 방탄복 차림의 이 남성과 경찰은 총격전도 벌이며 맞선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FBI는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플로리다 마러라고 리조트 내 자택에 대한 압수수색을 실시한 뒤 소속 요원들과 법무부 직원들을 상대로 위협이 있을 가능성을 경고한 바 있다. 다만 이번 무장 괴한이 FBI 신시내티 지부 침입을 시도한 동기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박준희 기자
주요뉴스
기사 댓글

AD
AD
AD

ADVERTISEMENT

서비스 준비중 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