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웹 | 지면보기 PDF | 2022.10.6 목요일
전광판
Hot Click
산업
[경제] 자동차 게재 일자 : 2022년 08월 19일(金)
美보조금 못받는 아이오닉5, 미국산 제치고 ‘올해의 전기차’
  페이스북트위터카카오톡밴드
"카 앤드 드라이버" 성능 평가
포드 등 모든 전기차보다 우수



미국이 ‘인플레이션 감축법’을 통해 전기차 보조금 지원 대상에서 한국산 차량을 제외해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현대자동차의 아이오닉5(사진)가 미국산 전기차를 모두 제치고 ‘올해의 전기차(EV)’로 선정됐다.

미국 유력 자동차 전문잡지 ‘카 앤드 드라이버’는 18일(현지시간) 최고 등급 전기차 20대를 대상으로 성능을 평가한 결과, 아이오닉5가 1위를 차지했다고 발표했다.

카 앤드 드라이버는 차의 가치, 미션 수행, 기술 발전, 운전의 즐거움 등 4가지 항목을 평가했다. 아이오닉5는 이 평가에서 △포드 머스탱 마하-E △포드 F-150 라이트닝 △GMC 허머 EV △캐딜락 리릭 450E △루시드 에어그랜드 투어링 △리비안 R1T △테슬라 모델S 플래드 등 미국 업체가 제조하는 고급 세단과 픽업트럭 등 모든 유형의 전기차를 제쳤다. 아우디, BMW, 메르세데스, 쉐보레, 포르쉐, 볼보 등 다른 브랜드 전기차들도 아이오닉5를 능가하지 못했다. 카 앤드 드라이버는 아이오닉5가 미국, 독일산 전기차와 비교해 인상적인 성능과 상대적으로 저렴한 가격, 뛰어난 디자인을 보여줬다고 평가했다.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제네시스 GV60 퍼포먼스, 제네시스 일렉트리파이드 G80, 기아 EV6 윈드 AWD도 평가 대상 차량 20대에 포함돼 한국산 전기차의 경쟁력을 입증했다.

앞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지난 16일 서명해 공포한 ‘인플레이션 감축법’은 미국에서 생산되고 일정 비율 이상 미국에서 제조된 배터리와 핵심광물을 사용한 전기차에 대해서만 최대 7500달러(약 1000만 원)의 보조금 혜택을 주도록 규정해 한국산 전기차를 보조금 지급대상에서 제외했다. 지난 5월 미국에 105억 달러(약 14조 원) 투자계획을 발표한 현대차그룹은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프로모션을 통해 미국 내 전기차 판매가격을 낮추거나 전기차 생산 시기를 앞당기는 방안을 고려해야 하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황혜진 기자 best@munhwa.com
e-mail 황혜진 기자 / 산업부  황혜진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많이 본 기사 ]
▶ 전 캠프 대변인 이동훈, 尹 겨냥 “1시간 중 혼자 59분 얘기..
▶ ‘인구절벽’에 대한민국 침몰 위기… 성장 모멘텀 상실 징후..
▶ “김정숙 여사 인도 방문계획엔 타지마할 없었다...초청 대..
▶ [단독] 구속 기간 만료 박수홍 친형, 석방되나? … 검찰 기..
▶ ‘내후년 총선출마?’...박지원 “대선 나오라는 사람이 제일..
Copyrightⓒmunhwa.com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구독신청:02-3701-5555 / 모바일 웹 : m.munhwa.com ]
SSG 승리의 부적 … ‘족발집 회식..
[속보] 尹, ‘유병호 문자’ 논란에 “감사..
‘尹 비속어 논란 사과해야 한다‘ 70%..
[단독] 집주인 스토킹했던 세입자, 감..
지상에서 싸우더라도 우주에선 협력..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사업안내 | 이용안내 | 구독안내 | 독자참여 | 회원서비스 | 고충처리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한형민) | Site Map
제호 : 문화일보 | 주소 : 서울시 중구 새문안로 22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697 | 등록일자 : 2011.7.15 | 회장 : 이병규 | 발행·편집인 : 김병직 | 발행연월일 : 1991.11.1
Copyright ⓒ 문화일보. All Rights Reserved. ☎ 02) 3701-5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