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카타르 월드컵 바로가기
모바일웹 | 지면보기 PDF | 2022.12.5 월요일
전광판
Hot Click
경제일반
[경제] 게재 일자 : 2022년 09월 30일(金)
청구한 보험금 안주거나 버티기…실손보험 소비자 불만 5년 새 3배↑
  페이스북트위터카카오톡밴드
국힘 송석준 “정부가 보험사·소비자 간 분쟁 가이드라인 제시해야”
실손 의료보험. 연합뉴스 자료 그래픽


실손보험 상품에 대한 소비자 불만이 최근 5년간 3배나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송석준 국민의힘 의원이 한국소비자원으로부터 받아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2017년 961건에 불과했던 실손보험 관련 소비자 불만 상담 건수는 올해 들어 지난 21일 현재 3205건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 5년 새 접수된 상담 사례 중 가장 많은 유형은 부당행위로 총 8610건 중 2700건이나 됐다. 실손보험료를 청구한 뒤 보험사에서 추가 서류를 요청해 구비했음에도 보험금 지급을 미루거나 하지 않는 경우 등이 대표적인 사례였다. 그 다음으로 많은 유형은 계약불이행으로 총 2477건의 소비자 불만 상담이 접수됐다.

무릎 수술 후 보험금을 청구한 뒤 도수치료에 대한 보험금 지급을 거부당하자 약관에 따라 재차 청구했는데, 보험사는 ‘향후 발생하는 도수치료 비용 등에 대한 보험금을 청구하지 않겠다’는 내용에 동의해야 보험금을 줄 수 있다고 한 사례 등이다.

가격·요금으로 인한 불만도 243건이나 됐다. 보험사가 계약자에게 월 보험료가 2만1000원에서 6만9000원으로 인상됐다는 내용을 일방적으로 통보한 경우 등이 해당한다. 송 의원은 “최근 보험사 측의 과도한 보험료 인상, 복잡한 약관 등을 이유로 실손보험에 대한 소비자 불만이 폭증했다”며 “당국은 민원이 잦은 사례에 대해서는 분쟁 가이드라인을 제시해 피해를 사전에 예방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노기섭 기자
e-mail 노기섭 기자 / 디지털콘텐츠부  노기섭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많이 본 기사 ]
▶ ‘전투복 차림 北 경고’ 역대급 강성 강호필, 최전선 1군단..
▶ 尹 지지율, 40%에 근접…“화물연대 원칙대응 등 상승요인..
▶ 삼성전자, 첫 여성사장 승진…글로벌마케팅 이영희 사장
▶ “목 아프고 열 나” 네이마르 등 독감 증세에도 코로나 검사..
▶ “푸틴, 계단서 넘어져 속옷에 실수”…‘건강 이상설’ 제기
Copyrightⓒmunhwa.com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구독신청:02-3701-5555 / 모바일 웹 : m.munhwa.com ]
‘파업 천막에서 도박’ 화물연대 노조..
‘16강’ 한국, 상금 169억원 확보…1인..
황희찬은 왜 브라톱을 입나요?…‘비밀..
‘조명 논란’ 장경태 “조명 자체는 본질..
“목 아프고 열 나” 네이마르 등 독감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사업안내 | 이용안내 | 구독안내 | 독자참여 | 회원서비스 | 고충처리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한형민) | Site Map
제호 : 문화일보 | 주소 : 서울시 중구 새문안로 22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697 | 등록일자 : 2011.7.15 | 회장 : 이병규 | 발행·편집인 : 김병직 | 발행연월일 : 1991.11.1
Copyright ⓒ 문화일보. All Rights Reserved. ☎ 02) 3701-5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