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카타르 월드컵 바로가기
모바일웹 | 지면보기 PDF | 2022.12.5 월요일
전광판
Hot Click
야구
[스포츠] 게재 일자 : 2022년 10월 01일(土)
김건희 키움 간다, 계약금 2억2000만 원… 협상 마무리
  페이스북트위터카카오톡밴드
키움 히어로즈 로고.


키움, “강하고 정확한 송구, 우완 파이어볼러 재능도 갖춰”
김동헌, 오상원, 박윤성, 이승원, 송재선 등도 사인


프로야구 키움이 신인 드래프트 1라운드에서 지명한 김건희(포수·원주고)와 계약금 2억2000만 원에 입단 계약을 마쳤다

키움은 1일 “1라운드에서 지명한 김건희 등 신인 12명과 입단 계약을 마쳤다”고 발표했다. 키움은 “김건희는 강하고 정확한 송구를 하는 포수일 뿐 아니라 시속 140㎞ 후반대의 빠른 공을 던지는 우완 파이어볼러의 재능도 갖췄다”고 소개했다.

김건희는 “지명됐을 때는 실감이 나지 않았는데 계약을 하니 더 잘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 팀에 반드시 보탬이 되는 선수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키움은 또 2라운드 전체 12번으로 지명한 김동헌(포수·충암고)과 1억5000만 원, 16번 오상원(투수·선린인터넷고)은 계약금 1억1000만 원에 도장을 찍었다.

또 3라운드에서 지명한 박윤성(투수·경남고)은 9000만 원에 계약했다. 4라운드 이승원(내야수·덕수고)과 5라운드 송재선(외야수·한일장신대)은 각각 7000만 원에 계약을 마무리지었다.

2023 신인 선수들의 연봉은 3000만 원이다.

정세영 기자
e-mail 정세영 기자 / 체육부 / 차장 정세영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많이 본 기사 ]
▶ ‘전투복 차림 北 경고’ 역대급 강성 강호필, 최전선 1군단..
▶ 尹 지지율, 40%에 근접…“화물연대 원칙대응 등 상승요인..
▶ 삼성전자, 첫 여성사장 승진…글로벌마케팅 이영희 사장
▶ “목 아프고 열 나” 네이마르 등 독감 증세에도 코로나 검사..
▶ “푸틴, 계단서 넘어져 속옷에 실수”…‘건강 이상설’ 제기
Copyrightⓒmunhwa.com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구독신청:02-3701-5555 / 모바일 웹 : m.munhwa.com ]
‘파업 천막에서 도박’ 화물연대 노조..
‘16강’ 한국, 상금 169억원 확보…1인..
황희찬은 왜 브라톱을 입나요?…‘비밀..
‘조명 논란’ 장경태 “조명 자체는 본질..
“목 아프고 열 나” 네이마르 등 독감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사업안내 | 이용안내 | 구독안내 | 독자참여 | 회원서비스 | 고충처리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한형민) | Site Map
제호 : 문화일보 | 주소 : 서울시 중구 새문안로 22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697 | 등록일자 : 2011.7.15 | 회장 : 이병규 | 발행·편집인 : 김병직 | 발행연월일 : 1991.11.1
Copyright ⓒ 문화일보. All Rights Reserved. ☎ 02) 3701-5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