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카타르 월드컵 바로가기
모바일웹 | 지면보기 PDF | 2022.12.8 목요일
전광판
Hot Click
아시아
[국제] 게재 일자 : 2022년 11월 20일(日)
“왜 방역 규정 안 지켜?” 손발 묶이고 무릎 꿇린 중국 여성
  페이스북트위터카카오톡밴드
클릭하시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수 있습니다.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중국에서 방역 규정을 지키지 않았다는 이유로 두 여성이 길거리에서 손발이 묶인 채 무릎이 꿇리는 일이 벌어져 논란이 일고 있다.

20일 영국 텔레그래프 등에 따르면 지난 17일 중국 광둥성 광저우시 하이주구(區)에서 23세의 두 여성이 마스크를 쓰지 않은 채 배달시킨 음식을 받으러 코로나19 통제 검문소 밖을 벗어나려다 방역 요원 등에 강제로 제압당하는 영상이 중국 소셜미디어와 트위터 등에 올라왔다.

두 여성이 방역 규정을 지키지 않았다고 지적하며 실랑이를 벌이던 남성 방역 요원과 자원봉사자들은 이내 두 여성에게 달려들어 손발을 묶고 이들의 무릎 뒤를 발로 차며 바닥에 꿇렸다.

이 모습을 주변에 있던 여러 사람들이 휴대전화로 촬영하면서 영상이 인터넷에서 퍼져나갔다.

하이주구는 광저우에서 감염자가 가장 많이 발생한 지역으로 지난달 29일부터 봉쇄된 상태다.

해당 사건이 논란이 되자 다음 날 현지 경찰은 두 여성이 지난달 30일 이래 PCR 검사를 받지 않아 휴대전화 건강코드가 이동 제한을 요구하는 ‘황색’인 상태였다고 밝혔다.

또 봉쇄 지역을 벗어나려고 할 때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았고 방역 요원들의 협조 요구를 거부해 벌금 처분을 받았다고 덧붙였다.

해당 영상과 관련한 해시태그는 중국 소셜미디어 웨이보에서 조회수 2억6천만여회를 기록했다.

중국 누리꾼들은 방역 요원들이 여성들을 심하게 대했다며 권력 남용이라고 비판했다.

다만 일각에서는 여성들이 방역 규정을 지키지 않은 점을 지적했다.

앞서 하이주구에서는 지난 14일 밤에는 봉쇄에 화가 난 군중이 바리케이드를 넘어뜨리고 부수며 거리 행진을 펼친 바 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많이 본 기사 ]
▶ ‘귀여운 여인’ 줄리아 로버츠, 알고보니 ‘유부남 약탈왕’
▶ “200억 상당 김환기·이중섭 작품 가로채” 고소장…전 검찰..
▶ ‘갑질’ 부인한 이범수…교수로서 자질 논란은 ‘여전’
▶ 비명계 “이재명, 떳떳하면 수사받아라”… 임계점 치닫는 ..
▶ [속보] 정부 “국적 위장 북한 IT 인력 고용 유의”…주의보..
Copyrightⓒmunhwa.com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구독신청:02-3701-5555 / 모바일 웹 : m.munhwa.com ]
‘갑질’ 부인한 이범수…교수로서 자..
“200억 상당 김환기·이중섭 작품 가로..
작년보다 더 중요해진 수학 점수… 줄..
재건축 쉽게… 구조안전성 비중 ‘50%..
이상민 해임시키고 국정조사엔 부른..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사업안내 | 이용안내 | 구독안내 | 독자참여 | 회원서비스 | 고충처리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한형민) | Site Map
제호 : 문화일보 | 주소 : 서울시 중구 새문안로 22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697 | 등록일자 : 2011.7.15 | 회장 : 이병규 | 발행·편집인 : 김병직 | 발행연월일 : 1991.11.1
Copyright ⓒ 문화일보. All Rights Reserved. ☎ 02) 3701-5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