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옹이 작가, 3일 전선욱과 화촉…“평생 함께 하고픈 인연 만나”

기사 정보
문화일보
입력 2022-12-04 15:53
기자 정보
안진용
안진용
기사 도구
프린트
댓글
폰트
공유

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백년가약 맺은 야옹이(사진 오른쪽) 작가와 전선욱 작가

‘여신강림’으로 유명한 웹툰 작가 야옹이(본명 김나영)가 공개 교제 중이던 동료 웹툰 작가 전선욱과 3일 백년가약을 맺었다.

야옹이 작가는 3일 SNS를 통해 "2022년 12월 3일 평생을 함께 하고 싶은 인연을 만나, 하얀 겨울날 화촉을 밝히게 되었다"면서 "따뜻한 마음으로 축복해 주시면 그 마음 간직하고 서로의 부족한 부분을 채워주고 보듬어 주면서 행복하게 잘 살겠다. 감사합니다"고 결혼 소식을 알렸다.

이어 전 작가를 향해 "한결같이 착하고 배려해 주고 잘해주는 오빠 덕분에 이제 홀로 가는 길이 아닌 함께"라며 "이런 안정감 평생 모르고 살았을 것 같아 고맙다. 내가 더더더 행복하게 해줄게. 나랑 잘 살자!"라고 애틋한 마음을 표현했다.

한편 야옹이 작가는 지난 2월 싱글맘이라는 사실을 공개하기도 했다. 현재 야옹이 작가와 전선욱 작가는 각각 ‘여신강림’과 ‘프리드로우’를 연재하고 있다. 안진용 기자
주요뉴스
기사 댓글

댓글 영역은 접힘 상태로 기본 제공되며, ON/OFF 버튼을 통해 댓글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AD
AD
AD

ADVERTISEMENT

서비스 준비중 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