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텔서 직장 女동료 숨지게 한 20대 긴급체포…경찰 조사 중

기사 정보
문화일보
입력 2022-12-05 14:12
업데이트 2022-12-05 14:34
기자 정보
노기섭
노기섭
기사 도구
프린트
댓글
폰트
공유

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경찰서 내부. 연합뉴스 자료 사진



전북 전주완산경찰서는 직장동료를 때려 숨지게 한 혐의(폭행치사)로 A(27) 씨를 긴급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전날 오후 2시쯤 전주시 완산구 중화산동의 한 모텔에서 B(25·여) 씨를 폭행해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이후 119에 전화해 “동료가 쓰러졌는데 의식이 없다”고 신고했다.

A 씨는 이번 사건과 자신은 무관하다는 투로 진술했지만, 경찰은 진술 상당 부분이 사실과 다르다고 보고 유력한 용의자로 특정했다. 사망한 B 씨의 신체에선 멍이 여러 개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시신 부검을 의뢰하는 한편, A 씨를 상대로 구체적인 사건 경위를 추궁하고 있다.

노기섭 기자
주요뉴스
기사 댓글

댓글 영역은 접힘 상태로 기본 제공되며, ON/OFF 버튼을 통해 댓글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AD
AD
AD

ADVERTISEMENT

서비스 준비중 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