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준희 “살 44㎏ 빼고 전 남친들 ‘이뻐졌네?’ 연락 와”

기사 정보
뉴시스
입력 2022-12-07 08:25
업데이트 2022-12-07 11:00
기자 정보
기사 도구
프린트
댓글
폰트
공유

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최준희 2022.12.06 (사진=인스타그램)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인플루언서 최준희가 근황을 전했다.

최준희는 6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최준희는 “만남의 자리를 만들 생각 없냐”는 팬의 질문에 “내년에 저 48㎏ 찍고 날 따뜻해지면 한번 봅시다”라며 “팬미팅은 아니고 정모를 주최해 볼 거”라고 답했다.

키랑 몸무게가 어떻게 되냐는 질문엔 “170/54”라고 답했다. 또 최준희는 “남친이 들으면 경악하겠지만 살 44㎏ 빼고 전 남친들이 이뻐졌네? 라고 연락왔던 사람으로서 소신 발언 하자면 최고의 성형과 복수는 다이어트”라고 했다.

최준희는 과거 KBS 2TV ‘연중 라이브’에 출연해 “루프스병에 걸려서 약 때문에 96㎏까지 늘었다. 44㎏을 감량했다”고 전한 바 있다.

[뉴시스]
주요뉴스
기사 댓글

댓글 영역은 접힘 상태로 기본 제공되며, ON/OFF 버튼을 통해 댓글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AD
AD
AD

ADVERTISEMENT

서비스 준비중 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