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추경호 “올해 공동주택 공시가격 역대 최대 18.6% 하락”

기사 정보
문화일보
입력 2023-03-22 14:23
업데이트 2023-03-22 14:24
기자 정보
노기섭
노기섭
기사 도구
프린트
댓글 1
폰트
공유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2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부동산 관계 장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부동산 관계 장관회의서 밝혀…“복합적인 시장 상황 예의 주시”


올해 전국 아파트·연립주택 등 공동주택의 공시가격이 18.6% 하락하면서 역대 최대 폭으로 내려갔다.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은 2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부동산 관계 장관회의를 열고 “올해 공동주택 공시가격은 2005년 제도 도입 이후 가장 큰 폭인 지난해 대비 18.6% 하락했다”고 밝혔다. 추 부총리는 “그동안 정부의 시장 안정 노력 및 금리 인상 등의 영향으로 주택 가격이 전반적으로 하락한 데다 공시가격 산정 시 적용하는 시세 반영 비율을 지난해 71.5%에서 올해 69.0%로 2.5%p 하향 조정한 데 기인한다”고 설명했다.

그는 “윤석열 정부는 출범 직후부터 부동산 시장 안정을 위해 총력을 다하는 한편 과도한 국민 부담을 초래한 비합리적인 부동산 관련 제도의 정상화에 정책 노력을 집중해왔다”며 “아직은 국내·외 불확실성 등으로 부동산 시장 향방을 예단하기 어려운 만큼 복합적인 시장 상황을 예의주시하면서 부동산 시장의 연착륙을 유도해나갈 것”고 덧붙였다.

노기섭 기자
주요뉴스
기사 댓글

AD
AD
count
AD
AD

ADVERTISEMENT

서비스 준비중 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