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기관리 끝판왕 57세 김희애 “새벽 5시에 사이클 1시간”

  • 뉴시스
  • 입력 2023-04-07 10:58
  • 업데이트 2023-04-07 10:59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김희애. 2023.04.07.(사진 = 문명특급 캡쳐)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배우 김희애가 꾸준한 자기관리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6일 문명특급에 공개된 영상에 김희애, 문소리가 출연했다. 유튜버 재재가 “김희애 씨는 새벽 5시에 일어나 2시간 사이클링을 타신다고 들었다”라고 하자, 김희애는 “너무 거창하다. 집에서 인도어 자전거를 타는 거다. 두 시간 아니고 한 시간”이라고 정정했다.

이어 “집에서 일타이피를 즐기신다고. TV보며 운동하고, 설거지하면서 음악 듣고, 머리 감으며 발지압을? 이 아까운 시간을 내가 알차게 써야겠다는 생각이 있으신 거죠”라고 물었다. 김희애는 “아까운 것도 있는데 그러면 재밌다. 자전거만 타도 지루하고, 라디오만 해도 지루한데 같이 하면 재밌다. 꿀팁인데 정말 꿀맛이다”라고 설명했다.

또 재재는 문소리에게 “48세의 나이에도 스트레칭을 잘한다. 20대 친구들이 스트레칭하는 거 보고 감명을 받았다”라고 언급했다. 문소리는 “선배님은 두 개를 하면 좋다고 하시는데 전 오전 운동을 하면서 아무 생각이 없어지는 순간이 좋다. 무조건 나가서 30분간 뛰고 스트레칭, 6시30분이면 눈이 떠지는 그런 루틴이 있는 거 같다”라고 말했다.

한편 김희애, 문소리가 주연을 맡은 넷플릭스 드라마 ‘퀸 메이커’는 오는 14일 공개된다. 이미지 메이킹의 귀재인 황도희(김희애 분)가 인권 변호사 오경숙(문소리 분)을 서울시장으로 만들기 위해 선거판에 뛰어들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렸다.

[뉴시스]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