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A, 선수의 종교·정치적 항의 엄단 ‘추방 조처’

  • 문화일보
  • 입력 2023-09-18 15:36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안게임 로고.





아시아올림픽평의회(OCA)가 오는 23일 개막하는 19회 항저우 하계 아시안게임에서 선수들의 항의 행동을 엄단한다.

OCA는 17일 중국 항저우 아시안게임 선수촌에서 열린 선수단장 회의에서 대회 기간 선수들의 어떠한 항의나 성명 발표를 용인하지 않겠다는 뜻을 45개 국가올림픽위원회(NOC)에 전달했다. 비노드 쿠마르 티와리 OCA 사무총장 대행은 "종교적이든 정치적이든 어떠한 항의도 허락하지 않겠다"고 설명했다. OCA는 이런 규정을 따르지 않는 선수는 아시안게임에서 추방하겠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항의 행동을 하는 즉시 대회 AD 카드를 회수하겠다는 뜻을 선수들에게 주지시켜달라고 각국 선수단장에게 전달했다.

OCA는 이틀 전에도 정치적, 인종적, 종교적, 그리고 상업적 주제를 홍보해 OCA 헌장과 규정, 중국법을 위반하는 현수막, 구호, 그밖에 각종 홍보 자재 등을 제한 물품으로 규정했다. 정치적 논란을 미리 방지하겠다는 목적에서다. OCA의 엄격한 규정에 따라 선수들은 항저우 아시안게임 시상식에서 국기를 제외한 다른 물건으로 의사를 표현할 수 없다.

정세영 기자
정세영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