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질월드컵 우승했던 드락슬러, 카타르 알아흘리 이적

  • 문화일보
  • 입력 2023-09-19 10:58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알아흘리 SC로 이적한 율리안 드락슬러. AP뉴시스



2014 브라질월드컵에서 독일의 우승에 힘을 보탰던 율리안 드락슬러(29)가 알아흘리 SC(카타르)로 이적했다.

알아흘리는 19일 오전(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파리 생제르맹(프랑스)에서 드락슬러를 영입했다고 밝혔다. 계약 기간은 2년이며, 이적료는 2000만 유로(약 282억 원) 정도로 알려졌다. 드락슬러는 독일 대표팀 출신으로 2017년 파리 생제르맹으로 이적, 6시즌 동안 198경기에 출전해 26득점을 올렸다.

드락슬러는 그러나 파리 생제르맹에서 주전으로 자리 잡지 못하고 지난 시즌엔 벤피카(포르투갈)에서 임대 생활을 했다. 드락슬러는 독일 대표팀으로 A매치 58경기에 출전해 7득점을 작성, 브라질월드컵에서 정상에 오르기도 했으나 지난해 3월 이후로 선발되지 않았다.

파리 생제르맹은 드락슬러의 이적까지 포함해 카타르 리그에 선수 3명을 판매, 8500만 유로(약 1200억 원)의 거액을 챙겼다. 파리 생제르맹은 앞서 마르코 베라티와 압두 디알로를 알아라비(카타르)로 보냈다.

허종호 기자
허종호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