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셔터 올리며 밀려들어’ 李 지지자들 국회 진입 시도에 의사당역 1·6번 출구 폐쇄(영상)

  • 문화일보
  • 입력 2023-09-21 18:31
  • 업데이트 2023-09-21 19:48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 체포동의안이 가결된 21일 오후 경찰들이 서울 여의도 국회 앞 출입을 통제하고 있다. 연합뉴스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2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앞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지지자들이 이 대표에 대한 체포동의안이 가결되자 눈물을 흘리고 있다. 뉴시스



21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 체포동의안이 가결되자 지지자들이 국회 진입을 시도했다. 경찰은 지하철 9호선 국회의사당역 1번·6번 출구를 폐쇄했다.

경찰과 서울메트로 9호선은 이날 오후 국회 정문 인근 국회의사당역 1번·6번 출구에 경찰관 등 인력을 배치해 국회 방향 진출을 차단했다.

시위대는 경찰이 국회 정문을 통제하자 국회와 맞닿은 출구 두 곳을 통해 국회 진입을 시도했다.

경찰과 서울메트로 9호선은 낮 12시쯤부터 국회의사당역 1·6번 출입을 일부 통제하다가 체포동의안이 가결된 이후 오후 5시쯤 6번 출구 셔터를 내렸다. 1번 출구는 지상에서 경찰관 5명이 출입을 통제했다.

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SNS 캡처



일부 시위대는 국회 방향으로 나가려고 셔터를 강제로 들어올리기도 했다.

경찰은 이날 국회의사당역과 더불어민주당사 등 여의도 일대에 기동대 63개 부대 3700여명을 투입했다.

경찰은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국회 앞에 차벽을 설치하고 시위대 진입 등 돌발 사태를 막기로 했다. 윤중로 등 국회 주변 일부 도로도 통제한다.

국회는 이날 본회의에서 이 대표 체포동의안을 표결에 부쳐 찬성 149명, 반대 136명, 기권 6명, 무효 4명으로 통과시켰다.

박세영 기자
박세영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