왁스, 대표곡 ‘지하철을 타고’ 21년 만 리메이크

  • 문화일보
  • 입력 2023-09-21 09:39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왁스



가수 왁스가 21년 만에 ‘지하철을 타고’를 재해석한다.

왁스가 부른 ‘복학가왕 프로젝트’ 첫 번째 음원 ‘지하철을 타고 (2023)’가 오는 28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복학가왕 프로젝트는 가왕대 음악 동아리를 배경으로 한 세계관 속에서 복학한 레전드 가왕이 찬란했던 그 시절을 재조명하고 추억하는 프로젝트다. 첫 번째 아티스트로는 호소력 짙은 가창력의 대명사 왁스가 참여하게 됐다.

‘지하철을 타고’는 2002년 발매돼 큰 사랑을 받은 왁스의 대표곡 중 하나로, 지하철이라는 일상적인 공간을 배경으로 방황하는 사람들의 모습을 그려낸 곡이다.

한편 왁스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여성 보컬리스트로 ‘엄마의 일기’ ‘화장을 고치고’ ‘부탁해요’ ‘사랑하고 싶어’ ‘오빠’ ‘머니 (Money)’ ‘내게 남은 사랑을 다 줄께’ 등 음악 스펙트럼이 돋보이는 수많은 히트곡을 배출하며 대중적인 사랑을 받아왔다. 오는 11월 4일과 5일 서울 마포구 신한pLay 스퀘어 라이브홀에서 콘서트 ‘WAX x 23’을 개최하며, 22일 인터파크에서 티켓을 오픈한다.

안진용 기자
안진용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