女배구 관람하며 유사 자위행위 연출 브라질 의대생들, 무더기 퇴학

  • 문화일보
  • 입력 2023-09-22 07:28
  • 업데이트 2023-09-22 08:05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X(옛 트위터) 캡처



브라질에서 여자 배구 경기를 관람하다 자신들의 신체 일부를 드러낸 채 집단으로 부적절한 행위를 한 남자 의대생들이 무더기로 퇴학당했다.

21일(현지시간) 브라질 현지언론에 따르면, 산투 아마루 대학은 최근 의과대 남학생 6명을 퇴학 조치했다고 밝혔다. 이들이 지난 4월 상파울루주 성 카를루스시에서 진행된 대학 여자 배구 경기에서 유사 자위행위를 연출한 장면이 일파만파 확산하자 조치에 나선 것이다.

이 학생들은 당시 경기에 응원하러 갔던 이들로, 갑자기 바지를 벗더니 자신의 성기를 만지는 등 부적절한 행위를 했다. 이후 주변에 있던 이들이 이 장면을 영상으로 촬영해 SNS에 게시하며 논란이 확산하기 시작했다고 한다. 결국 지난 17일 현지 경찰이 해당 사건을 조사하겠다고 나섰고, 교육부 역시 산투 아마루 대학에 해당 사건에 대해 어떤 조처를 할 것인지 15일 내로 보고하라 명령했다.

대학 측은 “의대 학생들이 연루된 사건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대학의 가장 엄격한 규정을 적용했다”며 퇴학 결정 사유를 밝혔다.

김현아 기자
김현아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