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李 체포동의안 가결에 “많이 착찹하고 안타깝다…지혜 발휘해야”

  • 문화일보
  • 입력 2023-09-22 22:12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2일 오후 제주대학교 사회과학대학 중강당에서 ‘청년과 대한민국 생존 전략’을 주제로 특별 강연하고 있다. 뉴시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는 22일 전날 국회 본회의에서 이재명 대표에 대한 체포동의안이 가결된 것에 대해 "많이 착잡하고 안타깝다"고 말했다.

이 전 대표는 이날 오후 제주대학교 사회과학대학 중강당에서 ‘청년과 대한민국 생존전략’ 주제로 열린 초청특강 후 기자들의 질문에 "특별히 드릴 말씀이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당내 갈등이 이어지는 상황에 대해서는 "지혜를 서로 발휘해서 최적의 결론을 내길 바란다"고 답변하며 즉답을 피했다.

강연이 끝난 뒤 청중으로부터 여당을 제대로 견제하지 못하는 야당을 지적하는 질문을 받기도 했다.

이 전 대표는 이에 대해 "국민의 신뢰를 어떻게 회복할 것인가가 중요하다. 모든 것이 그것에 귀착된다"며 "그 방법을 놓고 내부적으로 격렬한 토론과 공방이 이어질 것이고 상당 기간 그런 시간이 계속될 것 같다. 지혜를 모아야 한다"고 답했다.

이재명 민주당 대표 체포동의안이 21일 국회 본회의에서 가결되면서 민주당은 대혼돈 속으로 빠져들고 있다. 박광온 원내대표를 비롯한 원내지도부가 본회의 후 열린 의원총회에서 체포동의안 가결 상황에 대한 책임을 지고 총사퇴했고, 친명(친이재명)계와 비명(비이재명)계간 갈등은 심화하고 있다.

곽선미 기자
곽선미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