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솔, 항저우아시안게임 여자골프 2R 공동 7위… 단체전은 5위

  • 문화일보
  • 입력 2023-09-29 15:47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김민솔. KLPGA투어 제공



김민솔(수성방통고)이 2022 항저우아시안게임 골프 여자 개인전 2라운드에서 공동 7위에 자리했다.

김민솔은 29일 중국 저장성 항저우의 서호 국제골프코스(파72)에서 열린 2라운드에서 버디 6개와 보기 2개로 1언더파 68타를 남겼다. 김민솔은 중간합계 7언더파 137타로 공동 7위에 자리했다. 12언더파 132타로 단독 1위인 아르피차야 유볼(태국)과 5타 차이다. 세계랭킹 2위 인뤄닝(중국)과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소속인 아디티 아쇼크(인도)가 11언더파 133타로 공동 2위에 올랐다.

1위로 올라선 유볼은 2002년생으로 16세이던 2018년 태국 여자프로골프투어에서 5개 대회 연속 우승과 더불어 상금왕을 차지한 선수다. 유볼은 올해 LPGA투어에 입문, 14개 대회에 출전해 8월 스코틀랜드오픈에서 최고 성적인 공동 13위를 남겼다.

한국 선수로는 유현조(천안중앙방통고)가 3언더파 141타로 공동 15위, 임지유(수성방통고)가 2언더파 142타로 공동 21위에 등록됐다. 이로써 한국은 같은 나라 상위 2명의 성적을 합산하는 단체전에서 11언더파 277타를 작성, 5위에 자리하고 있다. 단체전 1위는 21언더파의 중국, 2위는 20언더파의 태국, 3위는 16언더파의 인도다.

항저우=허종호 기자
허종호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