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사고 내고 춤? 음주운전인 줄 알았는데 마약운전

  • 문화일보
  • 입력 2023-11-21 05:40
  • 업데이트 2023-11-21 10:16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경찰 유튜브 갈무리



접촉 사고를 낸 뒤 춤을 추는 등 이상 행동을 보인 40대 여성이 마약 투약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당초 경찰은 음주운전을 예상했으나 측정되지 않자 마약 검사를 진행했고 검사 결과 양성으로 나타났다. 차량 내부에서 마약을 투약하는 데 쓴 것으로 추정되는 주사기 세 개도 발견됐다.

20일 서울경찰 유튜브 채널에는 ‘음주 감지가 아니라 마약 감지’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지난 2일 촬영된 이 영상을 보면 서초구의 한 도로 2차선에 흰색 차량이 정차해 있다. 접촉사고 신고를 접수한 경찰이 현장에 출동하자 차주인 여성 A(40대) 씨는 출동한 순찰차를 향해 허리 숙여 인사한다. 그는 차량 트렁크를 열어놓은 채 안에 있던 짐을 도로 위에 꺼내놨다.

A 씨가 비틀거리는 모습에 경찰은 음주운전을 의심, 음주 측정을 진행했지만 아무런 반응이 나오지 않았다. 이에 마약 투약을 의심한 경찰은 검사 지원 요청을 보냈다. 그 와중에도 A 씨는 허공에 주먹질하고 자리를 서성이며 춤을 췄다.

마약 간이시약 검사 결과는 양성이었다. 차량 내부에서 마약을 투약하는 데 쓴 것으로 추정되는 주사기 세 개가 발견됐다. 조사 결과 그는 이미 마약 관련 전과가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A 씨는 마약류관리법 위반 혐의로 구속된 상태다.

임정환 기자
임정환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