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옷만 입은 채 무릎꿇은 남성들 영상 SNS에…투항한 하마스 대원 가능성

  • 문화일보
  • 입력 2023-12-08 21:49
  • 업데이트 2023-12-08 22:05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SNS에 유포된 가자지구의 영상. 이스라엘 언론은 이들이 이스라엘군에 투항한 팔레스타인 남성들로 하마스 대원일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다. 엑스(옛 트위터) 캡처.



이스라엘군이 하마스 소탕을 위한 가자지구 지상전을 확대하는 가운데, 벌거벗은 채 이스라엘 군인들에게 체포된 남성들의 영상이 7일(현지 시간) 소셜미디어에 잇따라 게시됐다.

이 동영상엔 남성 수십명이 속옷만 입은 상태로 손이 뒤로 묶인 채 땅에 무릎을 꿇고 있다. 이들은 천으로 눈이 가려지거나 도로에 앉은 채 고개를 숙이고 있는 모습이었다. 촬영 장소는 가자지구라는 설명이 추가 돼 있다.

이스라엘군이 이들을 트럭에 태우고 어디론가 데려가는 모습도 영상에 담겼다. 일간 타임스오브이스라엘은 이들이 이스라엘군에 투항한 팔레스타인 남성들로, 하마스 대원들일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다.

가자지구 북부 지역 대부분을 점령한 뒤 남부지역으로 작전을 확대한 이스라엘군은 아직 투항한 하마스 대원이나 동조자에 대해 언급은 하지 않고 있다.

곽선미 기자
곽선미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