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이준석 출마 경기 화성을에 전략공천 검토”

  • 문화일보
  • 입력 2024-03-05 09:29
  • 업데이트 2024-03-05 13:58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이준석 개혁신당 대표가 4일 오후 경기 화성시 동탄호수공원에서 제22대 총선 화성을 출마 기자회견에 앞서 김용남 정책위의장과 대화하고 있다. 뉴시스



화성을 후보 콘셉트…“지역에 맞는 분, 선거 구도 잘 맞춰갈 분 고민”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는 5일 이준석 개혁신당 대표가 출마하는 경기 화성을에 낼 후보를 전략적으로 배치하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당 공관위원인 장동혁 사무총장은 국회 출근길에 기자들과 만나 ‘기존에 공천 신청한 예비후보 외에 후보를 검토하나’라는 질문에 “화성을이 갑자기 주목받는 선거구가 됐는데 저희도 상대 당 후보들에 맞춰서 전략적 배치도 고려하고 있다”고 답해 우선추천(전략공천) 가능성을 시사했다.

화성을 후보 콘셉트에 대해선 “그 지역에 맞는 경력과 전문성을 가진 분, 상대 후보와 선거전에서 구도를 잘 맞춰갈 수 있는 분으로 고민하고 있다”고 말했다.

공관위는 서울 강남권과 영남권 2∼3곳에 도입하기로 가닥을 잡은 ‘국민추천제’ 적용 지역구의 경우 현역 의원을 포함해 공천 심사를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장 총장은 ‘국민추천제 지역 현역 의원은 자동 컷오프되거나 재배치되는가’라는 질문에 “재배치도 가능할 테고, 국민추천제를 한다고 해서 기존에 신청한 분들을 배제할 생각은 없다”며 “그분들까지 함께 후보로 놓고 검토할 생각”이라고 답했다.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국민의힘 정영환 공천관리위원장(오른쪽)이 2월 26일 여의도 당사에서 회의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왼쪽은 장동혁 사무총장. 연합뉴스



그는 “국민추천제는 본인 스스로 신청할 수도 있고 다른 분들, 국민들께서 훌륭한 분들을 추천해줄 수도 있다. 추천받은 분들 중 의정활동을 했을 때 국민들로부터 충분히 인정받을 수 있는 분(을 후보로 내려 한다)”며 “정치 신인이거나 청년이기에 현실 정치 장벽 때문에 현실 정치에 쉽게 진입하지 못했던 분들이 지원하거나 추천된다면 그분들이 정치에 입문할 길을 열어드리겠다”고 밝혔다. 다만 “국민들께서 보시기에 충분히 인정할 만한, 유능하고 능력 있는 청년들이 많이 지원해주셔야 한다”고 덧붙였다.

공관위는 이날 회의에서 국민추천제 대상 범위와 형식을 결정한 뒤 발표할 예정이다. 또 오는 7일까지 지역구 후보 공천을 가급적 마무리하겠다고 밝혔다.

곽선미 기자
곽선미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