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막 한가운데 피라미드 불가사의의 진실…“고대 물길 찾았다”

  • 문화일보
  • 입력 2024-05-18 06:41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이집트 기자 피라미드 단지와 아흐라마트 지류 복원도. 연합뉴스(Eman Ghoneim et al. 제공)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 윌밍턴 노스캐롤라이나대 에만 고네임 교수가 기자 피라미드와 스핑크스가 있는 기자 피라미드 단지 앞에서 고대 나일강 아흐라마트 지류(Ahramat Branch)를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Eman Ghoneim 제공)



이집트 기자와 아부시르·사카라·다흐슈르 등 피라미드 단지가 지금은 땅속에 묻혀 있는 고대 나일강 지류 중 하나인 이른바 ‘아흐라마트 지류’(Ahramat Branch)를 따라 건설된 것으로 밝혀졌다. 아흐라마트 지류 발견은 고대 이집트의 수도인 멤피스 근처 좁은 사막 지대를 따라 집중적으로 건설된 이유를 보여준다.

17일 미국 윌밍턴 노스캐롤라이나대(UNCW) 에만 고네임 교수가 이끄는 국제 연구팀은 과학 저널 ‘커뮤니케이션 지구 및 환경’(Communications Earth & Environment)을 통해 기자 피라미드 등 31기의 피라미드가 땅속에 묻혀 있는 나일강 지류를 따라 건설됐음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집트 고대 제3왕조와 제13왕조 사이에 걸쳐 있는 제2중간기에 해당하는 4700년 전부터 1000년 간 건설된 기자와 아부시르, 사카라, 다흐슈르, 리슈트 등 피라미드 단지의 경우 지금은 나일강과는 수 킬로미터 이상 떨어진 척박한 사하라 서부 사막 가장자리에 자리 잡은 상태다.

연구팀은 퇴적물 증거를 볼 때 과거에는 나일강 유량이 훨씬 많았고 강이 여러 갈래로 갈라져 있었다며 지류 중 하나가 이들 피라미드 지대를 지나갔을 것으로 추정돼 왔으나, 확인되지는 않았다고 연구에 나선 배경을 설명했다.

이들은 이 연구에서 인공위성 사진을 분석해 피라미드 단지 인근을 따라 흐르던 고대 나일강 지류 위치를 확인하고, 현지 조사와 퇴적물 분석을 통해 지표면 아래에 이전 수로와 지류의 퇴적물이 묻혀 있다는 사실을 밝혀냈다.

연구팀은 4200년 전 시작된 대규모 가뭄으로 인해 바람에 날린 모래가 대량으로 쌓이면서 이 지류의 물길이 동쪽으로 이동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이 지류를 아랍어로 ‘피라미드’를 뜻하는 ‘아흐라마트’로 명명했다.

아흐라마트 지류 발견은 고대 이집트의 수도인 멤피스 근처 좁은 사막 지대를 따라 집중적으로 건설된 이유를 설명해준다고 연구팀은 밝혔다.

피라미드 단지들은 건설 당시 모두 아흐라마트 지류를 통해 쉽게 접근할 수 있었고, 많은 피라미드에서 아흐라마트 지류의 강둑까지 건설자재 등을 운반하는 데 사용된 둑길이 연결돼 있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이 연구는 나일강이 고대 이집트인들에게 고속도로이자 문화적 동맥으로 중요했다는 것과 함께 인류 사회가 역사적으로 환경 변화의 영향을 어떻게 받았는지 잘 보여준다고 연구팀은 말했다. 이어 앞으로 더 많은 사라진 나일강 지류 찾기 연구가 진행되면 나일강 유역을 따라 고고학적 발굴 우선순위를 정하고 이집트 문화유산을 보호하는 데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곽선미 기자
곽선미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