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채상병 특검보다 김건희 여사 건이 훨씬 간단”

  • 문화일보
  • 입력 2024-06-12 23:07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안철수 국민의힘 의원. 문화일보 자료 사진



채상병 특검법에 찬성했던 안철수 국민의힘 의원은 라디오에 나와 진행자가 "야권이 채상병 특검법과 김건희 여사 특검법을 거의 동시에 추진하면 대통령실이 김건희 여사 특검법에 대한 거부는 분명해 보인다"고 하자 "채상병 특검법보다는 이쪽이 훨씬 간단하기 때문에 특검 출범 전 결론이 나올 것"이라고 지적했다.

특히 안 의원 "검찰이 열심히 수사를 하고 있으니 지켜보는 것이 맞다"고 강조했다.

12일 정치권에 따르면 안 의원은 전날 MBC라디오 ‘권순표의 뉴스 하이킥’에서 "채상병 건도 그렇고 (수사 도중) 우리가 몰랐던 내용들이 이렇게 나오지 않는가"라며 "이제 총선 결과도 나왔으니까 검찰도 부담 없이 정말 진실을 위해서 열심히 노력할 것으로 본다"고 지금은 검찰 수사를 지켜보면서 응원할 때라고 강조했다.

진행자가 "어제 권익위 결과를 봤지 않는가"면서 "국민들은 어떤 결론이 나와도 인정 안 할 것 같다"고 말하자 안 의원은 "권익위는 청탁금지법 관련된 부분을 봤다"며 "지금 검찰이 수사 중이니 검찰수사 결과를 보고 거기에 따라서 판단하자"고 주장했다.

한편 검찰은 이원석 총장 지시로 김건희 여사 명품백 가방수수 의혹 전담팀을 꾸려 수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임정환 기자
임정환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