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광안대교 대규모 추돌사고, 작업중이던 인부들까지 덮쳐

  • 문화일보
  • 입력 2024-06-12 21:34
  • 업데이트 2024-06-12 21:43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부산소방재난본부 제공



7명 중경상…1명 의식불명


부산 광안대교에서 다중 추돌 사고가 발생한 이후 차량이 시설 보수 작업을 하던 노동자를 덮쳐 7명이 중경상을 입었다.

12일 해운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40분께 부산 광안대교 해운대에서 남구 방향의 상판에서 차량 4대가 추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싼타페 차량과 지프차, 택시, 광안대교에서 발전기 발판 보수공사를 위해 교통 통제를 하던 작업 차량이 추돌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차 중 일부가 사고의 충격으로 시설 보수 작업 중이던 공사 노동자들을 덮치기도 했다.

이 사고로 작업자들을 포함해 차량 운전자와 동승자 등 모두 7명이 다친 것으로 알려졌다.

작업자 1명은 의식불명 상태로 병원으로 급히 옮겨진 것으로 확인된다.

경찰은 사고 수습을 위해 광안대교 상판의 교통을 1시간 10여분가량 통제했다.

광안대교 요금소 진입과 재송동 요금소를 전면 통제하고, 우동 삼거리에서는 차량 우회 조치를 했다.

오후 2시 55분 기준 도로 통제는 해제된 상태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박준우 기자
박준우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