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경제자유구역청 ‘신공항시대 선도 비즈니스 거점’ 청사진 마련

  • 문화일보
  • 입력 2024-06-14 07:21
  • 업데이트 2024-06-14 08:29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이 13일 대구 수성구 대구인터불고호텔에서 ‘DGFEZ 2030 비전선포 및 혁신포럼’을 개최하고 있다.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제공



‘2030 비전선포 및 혁신포럼’ 개최

대구=박천학 기자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DGFEZ)이 신공항시대를 선도하는 글로벌 비즈니스 거점으로 도약하는 청사진을 마련했다.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은 지난 13일 대구 수성구 인터불고 호텔에서 경자청 조합위원과 혁신기관 관계자, 기업인 등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DGFEZ 2030 비전선포 및 혁신포럼’을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대경경자청은 이날 행사에서 ‘2030 신공항시대를 선도하는 글로벌 비즈니스 거점’을 새 비전으로 선포했다. 새 비전은 대구·경북신공항, 비즈니스, 글로벌 거점형 등 3가지 키워드를 중심으로 2029년 개항해 지역발전의 전기가 될 대구·경북신공항 시대를 준비하고 지역 거점형에서 글로벌 거점형으로 비즈니스 환경을 구축하는 것이다.

대경경자청은 △(공간) 지속가능 공간 혁신 △(산업) 혁신생태계 활성화 △(기업) 기업지원 서비스 강화 등 3대 추진전략을 담은 중장기 발전용역도 발표했다.

김병삼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청장은 “출범 16주년을 맞은 대경경자청이 이번에 수립한 ‘2030 중장기발전계획’을 토대로 미래발전의 원동력이 될 신공항시대를 선제로로 준비하고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이 지역 경제중심지에서 글로벌 비즈니스 거점으로 도약하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박천학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