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 산불 사흘째 계속, 여의도 면적 20배 태워

  • 문화일보
  • 입력 2024-06-18 10:45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16일(현지시간) 미 LA 북서부에서 산불과 싸우는 소방관들. AFP 연합뉴스

미국 로스앤젤레스(LA) 인근에서 발생한 산불이 사흘째 계속되고 있다. 17일 LA카운티 소방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기준으로 여의도 면적의 20배가 넘는 1만4625에이커(약 59㎢)를 태운 것으로 추산됐다. 화재 진압률은 8% 수준이다. 소방관들은 산불이 이 정도 규모로 계속 제압되기를 기대하지만, 더 확대될 가능성도 있다고 설명했다. 당국은 전날 화재 지역 인근 호수 휴양지에 머물던 1200여 명을 대피시킨 데 이어 남쪽에서 가장 가까운 마을인 캐스테이크 지역 주민 약 1만9000명에게 불이 남쪽으로 더 번질 경우 대피하도록 준비하라는 경고 메시지를 보냈다. AP통신은 이 화재로 발생한 연기가 모하비 사막을 가로질러 북서쪽으로 약 360㎞ 떨어진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지역까지 퍼졌다고 전했다.

발화 원인은 아직 파악되지 않았다. 지난 15일 LA 내륙 지역은 기온이 섭씨 34도 넘게 오르고 10%대의 낮은 습도를 보인 데다 산지에 강풍까지 불어 산불이 발생하기 좋은 조건이었다.

민병기 기자
민병기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