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은 폭염인데 제주 호우주의보…장마 시작

  • 문화일보
  • 입력 2024-06-20 08:47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정체전선이 북상 중인 19일 오후 제주시 건입동 제주기상청에서 예보관이 장맛비를 품은 저기압대의 움직임을 분석하고 있다. 뉴시스





20일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전날 밤부터 이날 오전 4시 현재까지 제주에 5∼10㎜의 비가 내렸다.

제주 산지와 제주 서부·동부·남부 지역 등에 호우주의보가 내려진 상태다.

기상청은 정체전선의 영향으로 21일 아침까지 제주에 50∼100㎜의 비가 내릴 것으로 내다봤다.

제주 북부와 추자도를 제외한 많은 곳에는 150㎜ 이상, 산지에는 20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또 이날 오전 6∼9시, 정오부터 오후 6시 사이 시간당 3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바람도 강하게 불겠다.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일기도. 8시 34분 현재. 기상청 제공



제주 산지와 중산간 지역에 강풍 특보가 발효돼 이날 밤까지 중산간에 초속 20m, 산지에는 초속 25m의 강한 바람이 불겠다고 기상청은 예보했다.

제주도는 재난안전문자를 통해 장마전선에 의한 집중호우가 예상된다며 저지대 침수 등 안전에 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기상청도 장마철 야영 등 야외활동을 자제해야 하고, 하수도와 우수관 등에서 물이 역류할 가능성에 대비해야 하며, 돌풍과 천둥·번개로 인한 시설물 관리 및 교통사고 등 안전사고에도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제주지역의 평년 장마철은 6월 19일부터 7월 20일까지 약 한 달이다. 평년 장마철 강수 일은 17.5일이다.

박세영 기자
  • # 장마
  • 박세영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