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웹 | 지면보기 PDF | 기사 상세 찾기 | 2019.2.18 월요일
전광판
Hot Click
전체 이름순
가나다
라마바
사아자
차카타
파하

부서별 리스트
정치부
경제산업부
사회부
전국부
국제부
문화부
체육부
사진부
사회부 / 부장
김상협 기자
사회부 김상협 기자입니다.
▒▒▒▒▒▒▒▒▒▒▒▒▒▒▒▒▒▒▒▒▒▒▒▒▒▒▒▒▒▒▒▒
e-mailURL 복사
김상협 기자가 쓴 기사  
판결불복, 헌법파괴인 이유 [2019-02-08]
김상협 사회부장 “미국 대통령은 정보기관의 분석에 동의하지 않을 수 있고, 보고와는 다른 정치적 결정을 내릴 권리도 있다. 그러나 정보기관에 대한 공개 비난은 신뢰..
시장 왜곡하는 복지는 금물 [2019-01-15]
김상협 사회부장 저출산 문제가 워낙 심각하다 보니 온갖 아이디어가 속출하고 있다. 그중엔 안타깝게도 정부가 돈이 없어 못 하는 제안도 있다. 반면, 설령 돈이 남아돌..
위험사회 최대 敵은 정부 [2018-12-20]
김상협 사회부장 우리나라는 과연 ‘안전사회(safety society)’인가. 나아가 국민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사회(relief society)인가. 21일은 제천 참사 1년이 되는 날이다. 2..
활개 치는 노조, 위축된 기업 [2018-11-27]
김상협 사회부장 12월 1일, 토요일 오후 3시에 2018전국민중대회가 열린다. 장소는 국회 앞. 의무를 방기하는 국회의 해산을 요구하기 위해서란다. 민중공동행동 주최 행..
유치원 문제 根源과 정부 책임 [2018-11-02]
김상협 사회부장 2018년 가을에 터진 사립유치원 비리 파문은 큰 숙제를 던져줬다. 국정감사에서 박용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판도라의 상자를 열었을 뿐, 모르는 이가..
원전 축소가 答 아닌 이유 [2018-10-12]
김상협 사회부장 지구 온난화의 가공할 위력이 또다시 유엔 보고서에 등장했다. 지구 온도 상승폭을 1.5도에서 막지 못해 2도가 되는 시점, 지구상 생물은 심각한 멸종위..
運에 맡겨진 국민의 生命 [2018-09-14]
김상협 사회부장 하마터면 큰일 날 뻔했다. 불과 일주일 새 가슴을 쓸어내릴 일이 연거푸 벌어졌다. 14일 현재 메르스(중동호흡기증후군)는 다행히 소강 국면이다. 서울..
‘재정만능 최면’ 度 넘고 있다 [2018-08-22]
김상협 사회부장 정부의 재정만능주의가 심히 우려된다. 최악의 고용참사, 출산율 1.05명 이하의 인구 절벽 위기, 저출산 고령화 대책 등 해결해야 할 숱한 과제마다 정..
 이전 1다음
TIP! 최근 6개월간 기사 리스트 입니다. 이전 기사는 기사찾기 메뉴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3R에서 발톱 드러낸 우즈, 첫 4개 홀 버디-이글-버디-버디
메르턴스, 할레프 꺾고 카타르오픈 테니..
고진영, LPGA 호주여자오픈 준우승…..
승리, 버닝썬 논란에도 콘서트…“제 불찰, 반성한다”
‘베를린 천사’에서 히틀러까지…배우 브..
방탄소년단 프로듀서 피독, 작년 저작권..
“동전 던진 승객 강력 처벌해달라”..
“나는 중국에 남겨진 광복군의 아들,..
文대통령에 ‘미친XX’ 막말 조원진 명..
“우편물에서 봤던 사람인데…” 주민 ..
특전사 대령, 업무용 차로 휴가 즐기..
3R에서 발톱 드러낸 우즈, 첫 4개 ..
승리, 버닝썬 논란에도 콘서트…“제 ..
박지원 “김무성 40표 만들었다고 해 ..
‘비싼 고철’ 취급받던 전차 ‘스마트 파..
보육시설 아동에 유사성행위 강요 자..
잠든 손님 지갑 턴 中 종업원
절도 현장에 담배 버렸다 덜미
선배 신용카드·차량 훔쳐 부산서 강원..
여친집서 370만원대 금품 훔쳐
기르던 개 11마리 방치해 숨지게 한 ..
(최종회) 61장 서유기 - 32
다음 날 오후, 5시가 되었을 때 서동수는 시진핑과 차..
(1278) 61장 서유기 - 31
꿈이다, 꿈을 꾸면서 지금 꿈속이라는 사실을 느낄 때..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사업안내 | 이용안내 | 구독안내 | 독자참여 | 회원서비스 | 고충처리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한형민) | Site Map
제호 : 문화일보 | 주소 : 서울시 중구 새문안로 22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697 | 등록일자 : 2011년 7월 15일 | 발행·편집인 : 이병규 | 발행연월일 : 1997년 1월 1일
Copyright ⓒ 문화일보. All Rights Reserved. ☎ 02) 3701-5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