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웹 | 지면보기 PDF | 기사 상세 찾기 | 2019.10.19 토요일
1-43 / 425건
전남 장흥 천관산 & 탐진호
물오른 호수 옆 갈대숲 길 따라… 짙어지는 남도의 秘境
■ 전남 장흥 천관산 & 탐진호 많은 비로 탐진호 만수위… 물에 잠긴 나무들 신비로워 갈대습지~월암마을 12㎞ 오솔길… 눈부신 풍경..
게재 일자 : 2019년 10월 18일(金), 글·사진 = 박경일기자
전남 신안 ‘12개 예배당 순례길’
네 개의 섬 잇는 힐링 로드 ‘작은 산티아고’를 걷다
■ 전남 신안 ‘12개 예배당 순례길’ 전남 신안에는 썰물 때만 드러나는 노둣길로 이어지는 작은 섬이 있습니다. 이름하여 ‘기점·소..
게재 일자 : 2019년 10월 11일(金), 글·사진 = 박경일기자
‘옐로우 시티’ 장성의 초가을
오매∼ 노랑에 멀미 나겄네
‘옐로우 시티’ 장성의 초가을 목표달성 여부와는 상관없이, 전국 지방자치단체 중에서 가장 세련된 관광 마케팅..
게재 일자 : 2019년 10월 04일(金), 글·사진 = 박경일기자
세부·보홀 ‘느긋한 휴식’
꿈결같은 바다위 ‘광활한 여유’… 환상의 고래상어 ‘강렬..
■ 세부·보홀 ‘느긋한 휴식’ 필리핀 세부의 지위는 우리나라로 치면 부산쯤 된다. 마닐라에 이은 두 번째 규모의 도시라는 것도 그..
게재 일자 : 2019년 09월 27일(金), 글·사진 = 박경일기자
경북 군위 ‘초가을의 산책’
해발 800미터 산꼭대기서 만난 마을… 양탄자처럼 펼쳐..
경북 군위 ‘초가을의 산책’ 여행자들이 기억해야 하는 이름난 명소가 군위에는 없습니다. 하지만, 군위는 그래서 더 매력적이지요..
게재 일자 : 2019년 09월 20일(金), 글·사진 = 박경일기자
마이산의 고장, 진안
말 귀 닮은 두 암봉… 독특한 경관에 압도되다
마이산의 고장, 진안 훌륭하거나 기이한 경관은 주변의 시선을 끌어모읍니다. 훌륭하거나 기이한 경치를 갖고 있으면서, 멀리서도..
게재 일자 : 2019년 09월 06일(金), 글·사진 = 박경일기자
바로 지금, 평창 대관령
목장·숲·정원에서 만끽하는 늦여름의 진초록
바로 지금, 평창 대관령 해마다 여름을 건너가는 건 새삼스러운 일입니다. 끝없이 계속될 것만 같았던 폭염이 누그러진 사이로 ‘어..
게재 일자 : 2019년 08월 28일(水), 글·사진 = 박경일기자
DMZ 평화의 길 ‘파주구간’
철거된 GP터에 철책 녹여 만든 ‘평화의 종’이…
DMZ 평화의 길 ‘파주구간’ 지난 10일 DMZ 평화의 길 ‘파주구간’이 문을 열었습니다. 9·19 남북군사합의 1주년을 앞두고, 강원 고..
게재 일자 : 2019년 08월 21일(水), 글·사진 = 박경일기자
슬픔·감동의 역사 따라 해남·진도
죽어서야 고향으로 간 조선광부 118명의 恨이…
슬픔·감동의 역사 따라 해남·진도 올해 광복절을 맞는 소회는 예년과 사뭇 다릅니다. ‘의병’ 얘기가 나올 정도로 한·일 양국 관계가..
게재 일자 : 2019년 08월 14일(水), 글·사진 = 박경일기자
점봉산 곰배령
지금, 곰배령의 주인은 서늘한 바람과 야생화
점봉산 곰배령 점봉산. 낯선 이름일지도 모르겠습니다. 한계령을 두고 설악산 대청봉과 마주보고 서 있는 ..
게재 일자 : 2019년 08월 07일(水), 글·사진 = 박경일기자
 이전12345678910다음
③ 진짜 맛집 골목..
홍콩의 진짜 맛집은 시장과 골목에 있다…가..
② 스마트한 여행…..
쇼핑부터 예술, 미식을 한꺼번에 즐긴다…홍..
① 호텔 바캉스의 ..
홍콩에서 즐기는 최고의 여름휴가, 호텔 바..
전남 장흥 천관산 ..
물오른 호수 옆 갈대숲 길 따라… 짙어지는..
전남 신안 ‘12개 예..
네 개의 섬 잇는 힐링 로드 ‘작은 산티아고’를..
‘옐로우 시티’ 장성..
오매∼ 노랑에 멀미 나겄네
세부·보홀 ‘느긋한 ..
꿈결같은 바다위 ‘광활한 여유’… 환상의 고..
경북 군위 ‘초가을의..
해발 800미터 산꼭대기서 만난 마을… 양탄..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사업안내 | 이용안내 | 구독안내 | 독자참여 | 회원서비스 | 고충처리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한형민) | Site Map
제호 : 문화일보 | 주소 : 서울시 중구 새문안로 22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697 | 등록일자 : 2011년 7월 15일 | 발행·편집인 : 이병규 | 발행연월일 : 1997년 1월 1일
Copyright ⓒ 문화일보. All Rights Reserved. ☎ 02) 3701-5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