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대男 대치동 옛 특검사무실 인근서 투신 사망

기사 정보
연합뉴스
입력 2017-03-30 14:34
기자 정보
기사 도구
프린트
댓글
폰트
공유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사용하던 강남구 대치동 D빌딩 인근에서 40대 남성이 투신해 사망했다.

30일 오후 1시 8분께 D빌딩과 옆 건물 사이에서 한 남성이 쓰러져 있는 것을 지나가던 시민이 발견해 119에 신고했다.

경찰은 정확한 투신 장소와 원인 등을 조사 중이다.

<연합뉴스>
주요뉴스
기사 댓글

AD
AD
AD

ADVERTISEMENT

서비스 준비중 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