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 ‘Y밸리 도시재생 주민공모사업’ 시행

  • 문화일보
  • 입력 2019-04-22 14:26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내달 14~20일까지 접수

서울 용산구는 도시재생에 대한 주민 및 상인들의 이해와 참여를 높이기 위해 ‘2019년 용산전자상가 일대 도시재생 주민(상인) 공모사업’을 시행한다고 22일 밝혔다.

공모 분야는 일반(사업발굴 및 사업실행), 기획, 시설개선 3가지다. 일반 분야는 주민·상인 역량강화 프로그램 기획 및 운영에 관한 사항이다. 사업 발굴은 건당 300만 원, 실행은 건당 500만 원 이내로 지원이 이뤄진다.

기획 분야는 지역 활성화, 용산전자상가 ‘Y밸리’(사진) 홍보, 상징물 제작, 일자리 창출 등과 관련해 응모할 수 있다. 지원액은 건당 1000만 원 이내다. 시설개선 분야는 용산전자상가 외부경관 및 성능 개선에 관한 것으로 건당 3000만 원 이내로 지원된다. 일반, 기획 분야는 사업지역 내 생활기반자(사업주, 직장인, 거주자) 3인 이상이 함께 응모해야 한다. 시설개선 분야는 상가 시설관리주체가 응모하며 보조금의 30% 이상을 자부담해야 한다. 참여를 원하는 이는 다음 달 14일부터 20일까지 Y밸리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원효전자상가 6동 3층)를 찾아 모임(단체)소개서, 사업신청서 등을 제출하면 된다.

김도연 기자 kdychi@munhwa.com
김도연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