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상금 1억 ‘올해의 그림책상’ 하반기 신설”

기사 정보
문화일보
입력 2023-01-27 11:38
기자 정보
나윤석
나윤석
기사 도구
프린트
댓글
폰트
공유
김준희 출판진흥원장 밝혀

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이 ‘올해의 그림책상’(가칭)을 신설하고 그림책 번역 지원도 확대한다. 지난해 이수지 작가가 ‘아동문학계 노벨상’인 안데르센상을 받으며 위상이 높아진 K-그림책을 산업적으로 육성해 출판계 저변을 확대하겠다는 전략이다.

김준희(사진)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장은 26일 서울 종로구 한 식당에서 사업 설명회를 열고 “이르면 올 하반기 ‘올해의 그림책상’을 만들어 한국을 대표하는 시상식으로 키울 계획”이라고 밝혔다. 올해의 그림책상의 총 상금은 1억 원 규모이며 대상, 장관상, 진흥원장상 등으로 나눠서 수여된다. K-그림책의 뛰어난 작품성에도 불구하고 우리나라만의 권위 있는 상이 없다는 출판계 지적을 수용한 결과다.

나윤석 기자 nagija@munhwa.com
주요뉴스
기사 댓글

AD
AD
AD

ADVERTISEMENT

서비스 준비중 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