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폐공사, 지역사랑상품권 꿀팁 방송 탄다

  • 문화일보
  • 입력 2023-01-30 10:33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지역사랑상품권 결제플랫폼 ‘chak’의 새 교양정보프로그램 ‘착크리스트’ 인트로 화면. 한국조폐공사 제공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지역사랑상품권 결제플랫폼 ‘chak’의 새 교양정보프로그램 ‘착크리스트’ 인트로 화면. 한국조폐공사 제공


한국조폐공사(사장 반장식·www.komsco.com)가 ‘chak’ 가입자들의 편의성 제고를 위해 팔을 걷어붙이고 나섰다.

chak은 조폐공사가 2019년부터 본격 서비스하기 시작한 지역사랑상품권 결제플랫폼으로, 전국 80개 지방자치단체 가입자가 200만 명을 돌파했다.

조폐공사는 가입자들이 chak의 기능과 가맹점 정보를 소상하게 알 수 있도록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활용한 교양정보 프로그램 ‘착크리스트’를 론칭 한다고 30일 밝혔다.

착크리스트는 행복한 여행이라는 주제로 가상인간 VJ ‘나지역’과 함께 지역 기자 ‘착착박사’가 전국 구석구석을 누비며 80개 지자체의 특성에 맞춰 가맹점 정보, 특산물 정보, 지역축제 등 가입자들에게 필요한 깨알 같은 정보들을 제공할 계획이다.

착크리스트는 오는 2월 1일 오후 5시 한국조폐공사 유튜브, 인스타그램, 페이스북을 통해 첫 방송 된다.

올해로 서비스 5년 차인 chak은 조폐공사가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도입한 지역사랑상품권 결제플랫폼의 이름이다. 현재 80여 개 지자체에서 사용 중이다.

프로그램을 기획한 박찬혁 조폐공사 과장은 "우리 국민이 특정 지역을 여행할 때 필요한 먹거리, 지역축제 등 유용한 정보들을 알기 쉽게 소개해 편리성을 제고하기 위한 것"이라며 "chak이 국민 생활 속에 빠르게 자리 잡고 있기 때문에 앞으로도 부가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조해동 기자
조해동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