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ICBM에서 촬영한듯 지구 사진 공개…“김정은 대만족”

  • 문화일보
  • 입력 2023-03-17 07:48
  • 업데이트 2023-03-17 09:40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이 17일 공개한 지구 사진. 북한은 전날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화성-17형 발사 훈련을 실시했으며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현지지도 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연합뉴스·조선중앙통신



전날 ‘화성-17형’ 발사...김주애도 현지지도 동행
김 위원장 “핵전쟁 억제력 강화로 적에게 두려움”




북한이 전날(16일) 시험 발사한 탄도미사일이 최신형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인 화성-17형이라고 밝힌 가운데 ICBM에서 촬영한 것으로 보이는 선명한 지구 사진까지 17일 공개했다. 이번 발사훈련을 현지지도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커다란 만족”을 표했다.

조선중앙통신은 17일 “미국과 남조선 괴뢰역도들의 도발적이며 침략적인 대규모 전쟁연습소동으로 하여 조선반도 지역에 가장 불안정한 안전 환경이 조성되고 있는 엄중한 형세 하에서 조선로동당 중앙군사위원회는 3월 16일 대륙간탄도미싸일 ‘화성포-17’형 발사 훈련을 단행하도록 하였다”고 보도했다.

또 통신은 “평양국제비행장에서 발사된 대륙간탄도미싸일 ‘화성포-17’형은 최대 정점고도 6,045㎞까지 상승하며 거리 1,000.2㎞를 4,151s(1시간 9분 11초)간 비행하여 조선동해 공해상 목표수역에 탄착되였다”고 전했다. 이어 “발사훈련은 주변국가들의 안전에 그 어떤 부정적영향을 끼치지 않았다”며 “발사훈련을 통하여 대륙간탄도미싸일부대의 임전태세와 공화국 전략 무력의 비상한 전투성이 확인되고 신뢰성이 엄격히 검증되였다”고 주장했다.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이 17일 공개한 지구 사진. 북한은 전날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화성-17형 발사 훈련을 실시했으며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현지지도 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연합뉴스·조선중앙통신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북한은 지난 16일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화성-17형 발사 훈련을 실시했으며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현지지도 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7일 전했다. 통신은 “평양국제비행장에서 발사된 대륙간탄도미싸일 ‘화성포-17’형은 최대 정점고도 6045㎞까지 상승하며 거리 1000.2㎞를 4151s(초) 간 비행해 조선동해 공해상 목표수역에 탄착되였다”고 밝혔다. 연합뉴스·조선중앙통신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북한은 지난 16일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화성-17형 발사 훈련을 실시했으며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현지지도 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7일 전했다. 이번 현지지도에도 김 위원장 딸 김주애가 동행했다. 연합뉴스·조선중앙통신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북한은 지난 16일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화성-17형 발사 훈련을 실시했으며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현지지도 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7일 전했다. 이번 현지지도에도 김 위원장 딸 김주애가 동행했다. 연합뉴스·조선중앙통신



이날 발사훈련에는 김 위원장의 현지지도 하에 이뤄졌으며 딸 김주애도 현장을 참관했다. 통신에 따르면 김 위원장은 발사훈련을 참관한 뒤 “커다란 만족”을 표시하며 “더더욱 고도화되고 있는 우리 핵전략무력의 가동체계들에 대한 확신과 담보를 다시 한번 뚜렷이 입증했다”고 평가했다. 김 위원장은 또 “전망적인 국가의 안전 환경과 적들의 위협에 대처해나가기 위한 우리의 활동방향과 노선에는 변함이 없다”며 “누구도 되돌릴 수 없는 핵전쟁 억제력 강화로써 적들에게 두려움을 주고 실제 전쟁을 억제하며 우리 인민의 평화적인 삶과 사회주의 건설 투쟁을 믿음직하게 담보하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군은 전날 오전 7시 10분쯤 평양 순안에서 동해상으로 고각 발사된 장거리 탄도미사일 1발을 포착했다. 윤석열 대통령이 일본 도쿄로 향하기 3시간 전이다. 북한의 ICBM 발사는 지난달 18일 ‘화성-15형’ 발사 후 약 한 달 만이다.

박준희 기자
박준희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